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차 몰려온다"…수입 고급 세단 시장 경쟁 후끈

    "신차 몰려온다"…수입 고급 세단 시장 경쟁 후끈 유료

    ... 볼보 제공 올 하반기 수입 플래그십(고급) 세단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볼보에 이어 BMW, 벤츠 등 수입차 브랜드들이 앞다퉈 대표 모델을 잇달아 출시하고 있어서다. 이들 업체가 신차 출시에 열을 올리는 데는 한국 시장이 '효자' 지역으로 부상한 영향이 크다. 세계 완성차 판매량이 급감하는 가운데도 한국은 K-방역과 개별소비세 인하 등을 앞세워 탄탄한 판매량을 유지하고 있다. ...
  • 전기차에 트럭까지…사이드미러 대신 '카메라'

    전기차에 트럭까지…사이드미러 대신 '카메라' 유료

    ... 등을 고려해 종합적으로 검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국내 완성차 업계도 조만간 미러리스 차를 선보일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현재 일반 유리와 카메라가 혼합된 형태의 사이드미러를 넣은 신차를 계속 출시하고 있다. 현대차 쏘나타, 그랜저, 팰리세이드, 기아차 K5, K7, K9 등이 대표적이다. 또 '프로페시' '비전T' 등 사이드미러가 없는 형태의 콘셉트카를 여러 차례 선보여왔다. ...
  • [단독] 절박한 마세라티 "모든 신차, 전기차 버전 내놓겠다"

    [단독] 절박한 마세라티 "모든 신차, 전기차 버전 내놓겠다" 유료

    마세라티의 새 수퍼 스포츠카 MC20. 사진 마세라티 마세라티가 앞으로 스포츠카를 포함한 모든 신차에 전기차 버전을 함께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의 전동화 추세 속에 럭셔리카 브랜드인 마세라티도 절박한 선택을 한 것이다. 마세라티가 속한 피아트크라이슬러그룹(FCA)의 마이클 맨리 최고경영자(CEO)는 “자동차의 미래가 전기차에 있다는 생각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