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동주 민유성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롯데노조, 신동주 도운 민유성 검찰 고발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가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롯데면세점 재승인 탈락 등 2015년부터 겪은 일련의 어려움 뒤에 민 전 행장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 민유성(회장)이 있음이 만천하에 드러나고 있다”고 주장했다. 강석윤 노조 협의회 의장은 “민유성(회장)이 경영권 분쟁과 관련해 신동주를 도와주는 대가로 287억원의 자문료를 받기로 하고 호텔롯데 ...
  • 롯데노조,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 검찰 고발 이유가?

    롯데노조,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 검찰 고발 이유가?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가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롯데면세점 재승인 탈락 등 2015년부터 겪은 일련의 어려움 뒤에 민 전 행장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 민유성(회장)이 있음이 만천하에 드러나고 있다”고 주장했다. 강석윤 노조 협의회 의장은 “민유성(회장)이 경영권 분쟁과 관련해 신동주를 도와주는 대가로 287억원의 자문료를 받기로 하고 호텔롯데 ...
  • 신동주, SDJ코퍼레이션에 50억 투입

    신동주, SDJ코퍼레이션에 50억 투입

    【서울=뉴시스】이예슬 기자 =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SDJ코퍼레이션 회장)이 SDJ코퍼레이션에 수십억원대의 자금을 투입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신 전 부회장은 지난 10일 ... 여부를 둘러싼 법정 공방이다. SDJ코퍼레이션의 고문역을 맡아 홍보와 소송전 등을 벌여온 민유성 나무코프 회장(전 산업은행장)과도 경영권 분쟁 관련 자문료를 놓고 법적 다툼을 벌이고 있다. ...
  • [미리보는 오늘] “오후 2시 사이렌 울려도 놀라지 마세요”

    [미리보는 오늘] “오후 2시 사이렌 울려도 놀라지 마세요”

    ... 롯데 총수일가의 항소심이 열립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부터), 신격호 총괄회장,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 [사진 연합뉴스] 서울고법 형사8부는 오늘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과 ... 관한 양측 입장을 듣고 방침을 정할 예정입니다. ▶더읽기 롯데 '경영비리' 항소심 시작…신동주민유성 소송전도 '윤곽' ━ 절기상 춘분인 오늘도 꽃샘추위는 계속됩니다. 하루종일 강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롯데노조, 신동주 도운 민유성 검찰 고발 유료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가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롯데면세점 재승인 탈락 등 2015년부터 겪은 일련의 어려움 뒤에 민 전 행장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 민유성(회장)이 있음이 만천하에 드러나고 있다”고 주장했다. 강석윤 노조 협의회 의장은 “민유성(회장)이 경영권 분쟁과 관련해 신동주를 도와주는 대가로 287억원의 자문료를 받기로 하고 호텔롯데 ...
  • 롯데노조, 신동주 도운 민유성 검찰 고발 유료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가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롯데면세점 재승인 탈락 등 2015년부터 겪은 일련의 어려움 뒤에 민 전 행장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 민유성(회장)이 있음이 만천하에 드러나고 있다”고 주장했다. 강석윤 노조 협의회 의장은 “민유성(회장)이 경영권 분쟁과 관련해 신동주를 도와주는 대가로 287억원의 자문료를 받기로 하고 호텔롯데 ...
  • [단독]롯데 분쟁 '한 배' 탔던 신동주, 민유성 소송전…"107억원 달라"

    [단독]롯데 분쟁 '한 배' 탔던 신동주, 민유성 소송전…"107억원 달라" 유료

    ... 표대결은 모두 신 회장의 승리로 끝났다. 지난 2015년 10월 16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 신격호 총괄회장 집무실에서 신 총괄회장이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왼쪽부터 신 총괄회장, 신동주 전 부회장, 민유성 대표, 신선호 산사스 회장 [중앙포토] 민 대표는 그해 9월 신 전 부회장과 자문 계약을 맺고 다툼에 뛰어들었다. 두 사람은 54년생 동갑내기다. 신 전 부회장은 민 대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