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동주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신동주
(辛東主 / Dong-Joo Shin)
출생년도 1954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광윤사 대표이사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동빈 “아버지, 우리나라 많이 사랑하셨다”

    신동빈 “아버지, 우리나라 많이 사랑하셨다” 유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과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22일 오전 엄수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영결식에서 헌화한 뒤 나란히 자리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롯데그룹 창업주인 고(故) 신격호 명예회장의 영결식이 22일 오전 7시 서울 송파구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렸다. 신 명예회장의 직계가족과 형제, 롯데그룹 임직원 1400여 명이 이른 새벽부터 ...
  • “신격호 명예회장, 한국서 처음 투자하려던 사업은 정유”

    “신격호 명예회장, 한국서 처음 투자하려던 사업은 정유” 유료

    ... 정부가 국영 기업 포항제철(포스코)를 만드는 것으로 방침을 바꾸면서 또다시 좌절했다. 이날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서 유족인 차남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장남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나란히 조문객을 맞았다. 황 부회장은 “나란히 앉아 있으니 (서로) 교감하지 않겠냐”고 했다. 과거 경영권 분쟁에서 쌓인 앙금을 털어냈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즉답을 ...
  • '신동빈의 롯데' 굳히기…호텔롯데 상장이 최대 과제

    '신동빈의 롯데' 굳히기…호텔롯데 상장이 최대 과제 유료

    ... 롯데그룹 전체 지배구조의 최정점에 있는 비상장기업 광윤사 지분(0.83%)도 수천억원대로 추정된다. 신 명예회장은 유언장을 남기지 않았다. 상속인은 신영자 전 롯데복지재단 이사장과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유미 롯데호텔 고문 등 4명이다. 재계에선 고인의 보유한 롯데홀딩스 지분이 많지 않고 상속세 부담을 고려하면 상속과정에서 그룹의 지배구조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