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동빈 신동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동빈 “아버지, 우리나라 많이 사랑하셨다”

    신동빈 “아버지, 우리나라 많이 사랑하셨다” 유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과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22일 오전 엄수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영결식에서 헌화한 뒤 나란히 자리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롯데그룹 ... 회장의 아들 신유열씨가 위패를 들고 들어서며 영결식은 시작됐다. 롯데그룹을 대표한 인사말에서 신동빈 회장은 “아버지는 특별히 우리나라를 많이 사랑하셨다”면서 “타지에서 많은 고난과 역경을 견뎌내셨고, ...
  • '신동빈의 롯데' 굳히기…호텔롯데 상장이 최대 과제

    '신동빈의 롯데' 굳히기…호텔롯데 상장이 최대 과제 유료

    ... 19일 세상을 떠나면서 롯데는 본격적인 '포스트 신격호' 시대에 돌입했다. 재계는 이미 차남 신동빈(65) 롯데그룹 회장이 원톱 체제를 공고히 한 상태라 경영권의 큰 변화는 없을 것으로 보고 ... 추정된다. 신 명예회장은 유언장을 남기지 않았다. 상속인은 신영자 전 롯데복지재단 이사장과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유미 롯데호텔 고문 등 4명이다. 재계에선 ...
  • '신동빈의 롯데' 굳히기…호텔롯데 상장이 최대 과제

    '신동빈의 롯데' 굳히기…호텔롯데 상장이 최대 과제 유료

    ... 19일 세상을 떠나면서 롯데는 본격적인 '포스트 신격호' 시대에 돌입했다. 재계는 이미 차남 신동빈(65) 롯데그룹 회장이 원톱 체제를 공고히 한 상태라 경영권의 큰 변화는 없을 것으로 보고 ... 추정된다. 신 명예회장은 유언장을 남기지 않았다. 상속인은 신영자 전 롯데복지재단 이사장과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유미 롯데호텔 고문 등 4명이다. 재계에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