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즌 k리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소리 없이 치고 올라온 수원FC, 그 중심에 안병준이 있다

    소리 없이 치고 올라온 수원FC, 그 중심에 안병준이 있다 유료

    ... 골(4골)을 터뜨리며 수원 FC의 공격진을 이끌고 있는 안병준. 한국프로축구연맹 언제나 K리그2(2부리그)는 '예측 불허'다. 개막 전 예상은 뚜껑을 여는 순간부터 조금씩 어긋나고, 예상 ... 취득하고, J리그 가와사키 프론탈레에서 데뷔해 임대로 제프 유나이티드, 츠에겐 가나자와를 거쳐 J리그2 로아소 구마모토로 이적한 안병준은 2018시즌이 끝난 뒤 수원 FC와 계약해 K리그 무대에 ...
  • 겪어봐서 알면서도…세상에서 가장 쓸데없는 걱정은 전북 걱정

    겪어봐서 알면서도…세상에서 가장 쓸데없는 걱정은 전북 걱정 유료

    24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0 K리그1 전북 현대와 대구FC의 경기. 전북현대 조규성(왼쪽)이 팀의 두 번째 골을 넣고 무릴로와 함께 기뻐하고 있다. 전북은 이날 승리로 개막 ... 시선을 개막 3연승으로 가볍게 털어냈다. 전북은 24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20 3라운드 대구 FC와 홈 경기에서 2-0 승리를 거뒀다. 공식 개막전이었던 ...
  • 슬슬 기지개 켜는 부산과 광주

    슬슬 기지개 켜는 부산과 광주 유료

    ... 이정협이 골을 넣고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 부산은 이날 1-1 무승부를 거두면서 3경기만에 1부리그 첫 승점을 획득했다. 연합뉴스 제공 K리그1(1부리그) 승격 팀 부산 아이파크와 광주 FC가 ... 싸워줬고, 최선을 다해줘 승점 1점을 얻을 수 있었다. 앞으로 가능성도 봤다. 부산이 올 시즌 1부리그에 올라왔다. 우리가 가장 약한 팀이다. 모든 상대가 우리보다 강한 팀이다. 매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