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신발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교도소 끌려온 시위대 대소변도 못 가려…창고로 던져진 2명은 어디론지 사라져”

    “교도소 끌려온 시위대 대소변도 못 가려…창고로 던져진 2명은 어디론지 사라져” 유료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최근 옛 광주교도소에서 발견된 신원미상의 유골과 5·18과의 연관성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광주교도소는 80년 5월 당시 광주시민이 계엄군에게 끌려가 ... 화장실 뒤에 옮겨놓고, 해 질 무렵 관사 바로 뒤편에 시신 1구를 묻는 것을 봤다”며 “나머지 시신도 교도소 어딘가에 암매장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A씨는 최근 옛 광주교도소에서 발견된 신원미상 ...
  • [단독] 암매장 없다던 신군부, 공식문서에 “암매장된 사망자” 언급

    [단독] 암매장 없다던 신군부, 공식문서에 “암매장된 사망자” 언급 유료

    ... '광주시민 암매장' 철저히 은폐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최근 옛 광주교도소에서 발견된 신원미상의 유골들과 5·18과의 연관성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광주교도소는 80년 5월 당시 ... 변호인인 정주교 변호사도 최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계엄군이 부득이하게 가매장할 수밖에 없었던 시신을 가지고 암매장이라고 주장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정작 국보위 조사단의 진상조사를 ...
  • '시한 폭탄' 우레탄폼 작업, 안전장치 없었다 유료

    ... 확인되지 않은 불씨 등 화원을 만나 폭발,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실제로 지하 1층과 지하 2층에서 발견시신 8구의 경우 대부분 폭발 등 화상으로 숨진 것으로 보인다고 한다. 폭발 때문에 패널 등이 파손되고 화염으로 소실된 흔적도 다수 발견됐다. 경찰은 이날 물류창고 지하 1·2층에서 산소용접기와 절단기, 전기톱, 파이프 등 건설현장 기자재 13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