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승리 사업파트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검찰, 버닝썬 사건 윤 총경 영장청구…조국펀드 수사와 이어지나 유료

    ... 알선수재와 자본시장법 위반,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와 증거인멸교사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7일 밝혔다. 윤 총경은 경찰의 버닝썬 의혹 수사 과정에서 가수 승리 측과 유착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그는 승리 등이 함께 있던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렸다. 윤 총경은 승리와 그의 사업 파트너인 유모 전 유리홀딩스 대표가 2016년 서울 강남에서 개업한 ...
  • 윤석열 총력전…신라젠 잡던 '여의도 저승사자' 불렀다

    윤석열 총력전…신라젠 잡던 '여의도 저승사자' 불렀다 유료

    ... 업무상 횡령 및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를 받는 정모(45) 전 큐브스 대표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정 전 대표는 버닝썬 사건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렸던 윤모(49) 총경에게 가수 승리(29·이승현)의 사업파트너인 유인석 전 유리홀딩스 대표를 연결해 준 것으로 알려진 인물이다. 또 조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 시절 윤 총경과 회식 자리에서 함께 찍은 사진을 촬영했다는 의혹을 ...
  • 검찰, 큐브스 전 대표 영장…조국 민정수석실 겨냥 유료

    검찰이 버닝썬 사건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렸던 윤모(49) 총경에게 가수 승리(29·이승현)의 사업파트너인 유인석 전 유리홀딩스 대표를 연결시켜 준 것으로 알려진 큐브스 전 대표 정모(45)씨에 대해 업무상 횡령 및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18일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정 전 대표는 윤 총경과 청와대 민정수석 시절 조국(54) 법무부 장관이 회식 자리에서 함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