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승리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외환위기 때 박세리처럼, 22세 임성재 코로나 극복 응원샷

    외환위기 때 박세리처럼, 22세 임성재 코로나 극복 응원샷 유료

    ... 웨지샷이 그린 옆 벙커에 들어가고 말았다. 보기를 한다면 연장전에 가야 할 상황. 임성재는 20m 벙커샷을 홀 60cm 옆에 붙여 파세이브에 성공하며 우승했다. 아버지 임지택 씨는 “성재는 승리욕이 대단하다. 어릴 때부터 흐르는 코피를 틀어막고 연습했다. 성적이 좋지 않으면 울거나 화를 내곤 했다. 그런 기를 꺾지 않으려고 노력했는데 잘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관찰력도 임성재의 ...
  • 강백호·구자욱 신인왕 출신의 특별했던 겨울나기

    강백호·구자욱 신인왕 출신의 특별했던 겨울나기 유료

    ... 등장했다. 2017년과 2018년에는 3할 타율-20홈런 이상을 기록했다. 하지만 2019년 타율 0.267 15홈런 71타점으로 1군 데뷔 이후 가장 실망스러운 성적을 남겼다. 평소 승리욕이 강하고 야구에 대한 열정이 강한 구자욱은 시즌 내내 표정이 밝지 못했다. 이번 겨울 지인의 추천과 주변의 도움 속에 라쿠텐 간판타자 아카미나이 긴지와 일본 오키나와에서 합동 훈련을 진행하면서 ...
  • 놀이기구는 무섭지만 그린선 안 쫄아 '잭폿 골퍼' 김세영

    놀이기구는 무섭지만 그린선 안 쫄아 '잭폿 골퍼' 김세영 유료

    ... 극적인 우승 장면을 자주 선보였다. 그 덕분에 '승부사', '마법사' 등의 별명이 붙었다. 평소 담력이 크고 겁이 없는지 묻자 김세영은 “놀이 기구도 못 탄다”고 대답했다. 그는 대신 “승리욕이 무척 강하다. 연장전에 강한 것도 '어떻게든 이겨야겠다'는 마음가짐 덕분이다. 이번에도 연장에 갔다 해도 아마 떨거나 그러진 않았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LPGA투어에서 연장전 전승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