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프링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류현진의 '코로나 시즌2'가 시작됐다

    류현진의 '코로나 시즌2'가 시작됐다 유료

    ... 특급 활약을 펼쳤다. 가족과 떨어져 호텔 생활을 하면서도 최고의 성과를 올린 것이다. 덕분에 토론토는 2016년 이후 4년 만에 포스트시즌에 진출했다. 올겨울 토론토는 특급 외야수 조지 스프링어와 구단 역사상 최고액인 6년 1억 5000만 달러(1670억원)에 계약했다. 여전히 녹록지 않은 상황에서도 류현진은 예년처럼 일찍 시즌을 준비하기 위해 떠났다. 그는 "국민 여러분들이 ...
  • 류현진 이어 스프링어…토론토가 우승 전력?

    류현진 이어 스프링어…토론토가 우승 전력? 유료

    ... 류현진(34)을 영입한 메이저리그(MLB) 토론토가 예상대로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포스트시즌에 진출하며 '류현진 효과'를 톡톡히 본 토론토는 자유계약선수(FA) 외야수 조지 스프링어(32)를 영입, 월드시리즈 우승에 도전하고 있다. 마크 셔피로 토론토 사장은 28일(한국시간) MLB닷컴 등 현지 언론과 화상으로 진행한 스프링어 입단 기자회견에서 "지난해 류현진을 영입한 ...
  • [배중현의 야구 톺아보기] 시미언이 불러올 긍정 도미노, 류현진이 웃는다

    [배중현의 야구 톺아보기] 시미언이 불러올 긍정 도미노, 류현진이 웃는다 유료

    ... 토론토는 오프시즌 내내 적극적이다. 전력보강이 필요한 포지션에 과감히 투자했다. 중견수로 구단 역대 FA 최고액인 1억5000만 달러(1672억원·계약 기간 6년)를 투자해 조지 스프링어를 데려온 게 대표적이다. 토론토는 지난해 중견수 포지션 DRS가 ?7로 낙제 수준이었다. 하지만 스프링어와 시미언을 영입해 센터라인을 단숨에 보강했다. 특히 시미언 영입은 내야 분위기를 180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