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포츠계 거물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北주도 국제태권도聯 집안 싸움에 쪼개지나 유료

    ... 주도하고 있는 국제태권도연맹(ITF)이 두쪽으로 나눠질 위기에 처했다. 양분 조짐은 지난 6월 ITF 창시자인 최홍희 전 총재가 사망하면서부터다. 최전총재는 ITF의 발전을 위해 북한 스포츠계거물급 인사가 총재 자리를 이어갈 것을 유언으로 남겼다. 이 뜻을 이어 받아 ITF는 지난 9월 40여개의 회원국이 참석한 가운데 총회를 열고 장웅 국제올림픽위원회(IOC)위원을 총재로 ...
  • (1) IOC-OCA 돈에 끌려 다닌다 유료

    올해 국내외 스포츠계는 북경 아시안게임과 월드컵 축구대회가 가장 큰 이슈였다. 그러나 국내스포츠계는 이제까지 중점을 두어온 엘리트 스포츠에서 생활체육으로 패턴이 바뀌면서 진통을 겪었으며, ... 빚었다. 애틀랜타·아테네·멜버른·토론토·베오그라드·맨체스터 등 6개 후보 도시는 대규모 유치단과 거물급 인사를 동경에 파견, 엄청난 물량 공세를 퍼부으며 로비활동을 벌인 것이다. 이제 올림픽은 「돈이 ...
  • 이 육연 대비올로 회장 잇단 스캔들로 물러나 유료

    【로마=외신종합】국제스포츠계거물급 아시아 「프리모·네비올로」국제육상연맹(IAAF) 회장겸 이탈리아 육련(FIDAL) 회장이 7일 FIDAL회장직을 사임했다. 「네비올로」는 69년부터 FIDAL회장직을 맡아왔으나 87로마 세계육상선수권대회에서 자국심판들의 기록조작사건과 지난해 스포츠용품제작회사와 관련된 거액의 스캔들이 폭로되면서 이탈리아 체육계로부터 퇴진압력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