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크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view] “정부 감시 대신 정권 옹호” 86세대 성공 루트된 시민단체

    [view] “정부 감시 대신 정권 옹호” 86세대 성공 루트된 시민단체 유료

    ... 시민단체를 '어용'으로 규정했다. 그는 페이스북에 '민주어용상'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면서 “여성단체는 (이용수) 할머니 편에 서는 게 맞지 않느냐. 그런데 34개 여성단체가 일단 스크럼부터 짜고 집권여당의 당선자를 옹호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요즘엔 어용 단체·매체가 충성 경쟁하듯 극성을 부린다”고 지적했다. 윤성이 경희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시민운동의 정치화 현상으로 ...
  • 광주 간 통합당, 이번엔 물병세례 대신 감사인사 받았다

    광주 간 통합당, 이번엔 물병세례 대신 감사인사 받았다 유료

    ... 황교안 당시 자유한국당 대표는 버스에서 내리자마자 시민들의 거센 항의에 부닥쳐 기념식장까지 약 200m를 이동하는 데 15분 남짓 걸렸다. 일부 시민은 플라스틱 의자나 물병 등을 던졌고, 스크럼을 짜서 도로에 눕기도 했다. '변화'의 원인 중 하나는 주 원내대표가 지난 16일 당 일부 인사의 막말 논란에 대해 사과한 것이 꼽힌다. 이날 5·18 민주묘지에서 주 원내대표를 만난 ...
  • [이철호 칼럼] 대통령의 위험한 승부수

    [이철호 칼럼] 대통령의 위험한 승부수 유료

    ... 대사를 향해 “무슨 조선 총독이냐”(민주당 의원) “콧수염이 일본 순사 같다”(친문 네티즌)는 인종차별·인격살인의 무차별 공격이 퍼부어졌다. 대통령의 말 한마디에 청와대·정부·민주당이 스크럼을 짜 일단 밀어붙이고 본다. 상식이나 합리적 판단은 사라졌다. 문재인 청와대에서 근무하고 나온 인사들은 이렇게 입을 모은다. “수석과 비서관들은 과거 정권보다 더 대통령 눈치를 살피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