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순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광복회·순국선열 명예훼손…진짜 상벌위 설 건 김원웅”

    “광복회·순국선열 명예훼손…진짜 상벌위 설 건 김원웅” 유료

    ... 지경까지 이르렀다”며 김 회장의 사퇴를 요구했다. 대국민 사과문까지 낸 이유는. “이제는 말을 하지 않을 수가 없게 됐다. 김 회장의 정치적 발언과 망언으로 광복회의 명예가 땅에 떨어지고 순국선열들의 명예를 훼손하고 있다. 국민의 비판과 노여움이 상상을 초월하는 것 같다. 이러다가는 광복회가 없어질 수 있다는 위기의식이 들었다. 대국민 사과부터 하고 광복회가 정상화될 수 있도록 ...
  • “김정숙 여사가 끌어안길래, 밀어내며 쓴소리했다”

    “김정숙 여사가 끌어안길래, 밀어내며 쓴소리했다” 유료

    ... 추모식에서 연설할 때 눈을 한 번도 깜박하지 않고 계속 쏘아봤다.” QR코드를 찍으면 중앙일보 유튜브 '강찬호의 투머치토커'에서 자세한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천안함 폭침으로 순국한 고(故) 민평기 상사 모친인 윤 여사는 유족 보상금과 국민 성금으로 받은 1억898만8000원 전액을 해군에 기부했다. 강찬호 논설위원 stoncold@joongang.co.kr
  • 바이든 “북 긴장 고조 땐 상응 대응” 문 대통령 “대화 노력”

    바이든 “북 긴장 고조 땐 상응 대응” 문 대통령 “대화 노력” 유료

    ... 대통령의 첫 육성 메시지였다. 서해수호의 날은 제2연평해전(2002년 6월 29일)과 천안함 피격(2010년 3월 26일), 연평도 포격(2010년 11월 23일) 등 북한의 잇단 도발로 순국한 장병 55인을 기리는 날이다. 이런 기념식에서 문 대통령이 사거리와 무관하게 유엔의 대북 제재 대상이 되는 '탄도미사일'이란 표현을 쓰지 않고 미사일 발사가 '북한의 도발'임을 강조하지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