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영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수영
( Soo Young)
출생년도 1990년
직업 대중문화연예인
소속기관 [現] 소녀시대 멤버
프로필 더보기

뉴스

  • 與정재호, 현역 두번째 컷오프···이개호는 현역 첫 공천 확정

    與정재호, 현역 두번째 컷오프···이개호는 현역 첫 공천 확정

    ... 8곳을 결정했다. 전남 담양·함평·영광·장성(이개호), 경북 포항 남구·울릉(허대만), 경남 통영·고성(양문석), 전북 정읍·고창(윤준병)과 김제·부안(이원택), 부산 동래(박성현), 수영(강윤경), 대구 달서병(김대진)이 단수 공천 지역이다. 이 중 전남 담양·함평·영광·장성을 지역구로 둔 이 의원은 현역 의원 중 첫 공천확정 사례가 됐다. 경선 지역 18곳도 확정됐다. ...
  • (주)바이스앤, 국내 첫 골프놀이 프로그램 론칭

    (주)바이스앤, 국내 첫 골프놀이 프로그램 론칭

    ... 회장은 “2011년 스내그골프를 시작으로 유치원과 초·중·고교 그리고 대학교육기관에서의 교육도입으로 골프대중화에 미약하나마 일조하고 있다. 아이들이 골프로 더욱 행복해 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바이스앤은 향후 골프뿐만이 아닌 야구, 수영 등 다양한 스포츠교육 콘텐츠개발로 본 사업을 다각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정호기자
  • "무리한 운동, 무릎 연골 손상 부른다"

    "무리한 운동, 무릎 연골 손상 부른다"

    ... 비수술 치료만으로도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무릎 연골 부상의 위험이 높은 운동으로는 축구, 농구 같은 구기 스포츠는 물론 등산도 산에서 내려오는 과정에서 무릎에 가해지는 하중이 높아 주의가 필요하다. 무릎 관절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평소 적정 체중을 유지하고 수영이나 자전거타기 등과 같은 하체 근력을 강화하는 운동도 도움이 된다. 이승한기자
  • 김한나 치어리더, 시선 끄는 수영복 자태

    김한나 치어리더, 시선 끄는 수영복 자태

    치어리더 김한나가 볼륨감 있는 수영복 몸매를 자랑했다. 김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바닷가의 한 수영장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한나 치어리더는 가슴 부분에 숄이 달린 핑크빛 수영복을 입고 볼륨 몸매를 과시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해리스 “잉어 그림 속 태극기·성조기, 한·미 같이 가자는 뜻”

    해리스 “잉어 그림 속 태극기·성조기, 한·미 같이 가자는 뜻” 유료

    ... 중이던) 하와이 현지 화가에게 의뢰한 그림”이라며 “잉어 그림 속에 태극기와 성조기를 함께 그려 넣었다”고 말했다. 그림 제목도 한·미 동맹 구호인 '같이 갑시다'에서 힌트를 얻어 '같이 수영합시다'로 정했다고 한다. 해리스 대사가 해군이란 점과도 연결할 수 있는 포인트다. 그가 애정을 갖고 있는 게 또 있다. 바로 안동소주와 안동 하회탈이다. 응접실을 지나 아담한 규모의 왼쪽 ...
  • 해리스 “잉어 그림 속 태극기·성조기, 한·미 같이 가자는 뜻”

    해리스 “잉어 그림 속 태극기·성조기, 한·미 같이 가자는 뜻” 유료

    ... 중이던) 하와이 현지 화가에게 의뢰한 그림”이라며 “잉어 그림 속에 태극기와 성조기를 함께 그려 넣었다”고 말했다. 그림 제목도 한·미 동맹 구호인 '같이 갑시다'에서 힌트를 얻어 '같이 수영합시다'로 정했다고 한다. 해리스 대사가 해군이란 점과도 연결할 수 있는 포인트다. 그가 애정을 갖고 있는 게 또 있다. 바로 안동소주와 안동 하회탈이다. 응접실을 지나 아담한 규모의 왼쪽 ...
  • [건강한 가족] 관절 돌보는 강황·식이유황·칼슘 챙겨 발걸음 경쾌한 봄맞이

    [건강한 가족] 관절 돌보는 강황·식이유황·칼슘 챙겨 발걸음 경쾌한 봄맞이 유료

    ... 역효과를 부를 수 있어서다. 자신의 관절 상태와 신체 능력을 고려해 운동법을 택해야 한다. 관절 질환이 있거나 관절이 불편하다면 등산이나 스쿼트 등 수직 방향의 운동은 삼간다. 걷기나 수영, 자전거 타기 같은 관절에 무리가 가지 않는 운동부터 시작하는 것이 좋다. 운동을 꾸준히 하면 관절 주변의 근육이 발달하고 유연성이 좋아지면서 각종 부상 위험도 줄어든다. 운동과 함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