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능 샤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샤프 하나에도 민감한데…입시 들쑤셔서야

    [취재일기] 샤프 하나에도 민감한데…입시 들쑤셔서야 유료

    박형수 교육팀 기자 “수능 샤프 때문에 미치는 줄 알았다. 똑딱 소리가 너무 크고 심은 계속 부러져 시험 치다 '멘탈'이 나갔다.” 14일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끝난 직후 '오르비' '수만휘' 등 수험생이 즐겨 찾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런 글이 연이어 올랐다. 교육부는 2012학년도 수능부터 작년까지 사용하던 샤프를 올해 다른 회사 제품으로 교체했다. ...
  • 8년 만에 바뀐 '수능 샤프'…비밀인데 수험생들은 다 안다

    8년 만에 바뀐 '수능 샤프'…비밀인데 수험생들은 다 안다 유료

    수능 샤프 올해 수능 응시생들은 시험장에서 민트색 샤프(사진)를 한 자루씩 받았다. 제조사나 모델명은 없고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라고만 적힌 샤프였다. 이날 지급된 '수능 ... 샤프는 유미상사의 '미래 샤프'다. 2011학년도엔 바른손의 '제니스'로 바뀌었다. 그런데 “샤프심이 계속 부러진다”는 항의가 이어지자 다음해 유미상사의 'e미래 샤프'로 다시 바뀌었다. ...
  • 응시생 49만명 역대 최저…수시 미달 늘어 정시모집 인원 증가할 듯

    응시생 49만명 역대 최저…수시 미달 늘어 정시모집 인원 증가할 듯 유료

    ... 응시생이 사상 처음으로 50만 명 아래로 떨어졌다. 학령인구가 감소하고 대입 수시모집 확대로 수능 점수 필요성이 줄어든 데 따른 결과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14일 치러진 수능 1교시 응시생이 ... 관련기사 “국어·영어 작년보다 쉽게 출제…수학이 승부처 될 것” 8년 만에 바뀐 '수능 샤프'…비밀인데 수험생들은 다 안다 전체 수능 응시 인원은 줄었지만 2020 학년도 대학모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