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길영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송길영
(宋吉永 / SONG,KIL-YEONG)
출생년도 1934년
직업 교육인
소속기관 [現] 고려대학교 명예교수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송길영의 빅 데이터, 세상을 읽다] 식사는 하셨나요

    [송길영의 빅 데이터, 세상을 읽다] 식사는 하셨나요 유료

    송길영 Mind Miner 가을이 오는 길목이면 어릴 적 부모님과의 산책이 생각납니다. 어스름한 저녁 골목길을 따라 일다경을 걸으면 나오던 작은 시장이 목적지였습니다. 언제나 그냥 지나치지 못하던 것은 어육과 야채를 섞어 반죽한 덩어리를 커다란 가마솥에 펄펄 끓는 기름에 넣어 뜨겁게 튀겨내던 어묵이었습니다. 맛은 기억이 나지 않지만 수십 년이 지났어도 한입 ...
  • [송길영의 빅 데이터, 세상을 읽다] 각자의 전투, 매일의 생존

    [송길영의 빅 데이터, 세상을 읽다] 각자의 전투, 매일의 생존 유료

    송길영 Mind Miner 반가운 손님이 미국에서 오셨습니다. 몇 년 전 한국에서 열린 심리학회에서 만났던 리사 손 교수님을 한 강연 프로그램에서 다시 만난 것입니다. 오랜만에 만난 교수님이 따뜻한 인사 후에 던진 첫 질문은 제 예상을 벗어났습니다. “주변에 코로나 바이러스에 걸린 사람 본 적 있나요?” 그러고 보니 제 주변 지인 중 걸린 사람은 다행히도 ...
  • [송길영의 빅 데이터, 세상을 읽다] A whole new world

    [송길영의 빅 데이터, 세상을 읽다] A whole new world 유료

    송길영 Mind Miner 벌써 7월입니다. 연초부터 세계가 정신없이 몰아치는 위기에 허덕이고 있어 봄이 가는 줄도, 여름이 오는 줄도 몰랐는데 벌써 반년이 지난 것입니다. 하루하루 전해오는 마음을 무겁게 하는 통계에 짓눌려 그저 오늘 하루 안전하게 보내려 소망하는 소극적인 마음이 이제는 조금씩 이전의 생활로 돌아가기 위한 능동적인 노력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