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소형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인터뷰]이영하의 자책 "감독님께 쓴소리…안일했다"

    [IS 인터뷰]이영하의 자책 "감독님께 쓴소리…안일했다" 유료

    ... 갑자기 부진했다면 더 혼란스러웠을 것이다. 1년 만에 최고에서 최악으로 떨어졌지만, 그 과정에서 느끼고 배운 게 정말 많다. 지난해 신인급 우완 투수들이 많이 활약했다. (2020년 신인왕) 소형준 투수를 보며 '정말 잘한다'는 생각도 했다. 그러나 '나도 2년 전(2019시즌)에는 잘했다'며 자신을 다그치고 있다. '지금 잠시 힘들 뿐이다. 더 잘할 수 있다'고 되뇌고 있다." - ...
  • 패기와 신중함, 롯데 좌완의 희망 김진욱

    패기와 신중함, 롯데 좌완의 희망 김진욱 유료

    ... 김진욱은 올해 KBO리그 신인 중 최고 유망주로 손꼽힌다. 지난 8월 막을 내린 제54회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는 강릉고의 창단 첫 전국대회 우승을 이끌었다. 고교 2학년이었던 2019년에는 소형준(KT), 이민호(LG) 등 1년 선배들을 제치고 아마추어 최고 투수에게 주어지는 '고교 최동원상'을 받았다. 롯데 구단의 신인 드래프트 지명 전부터 '롯진욱(롯데+김진욱)'으로 불렸던 그는 "과분한 ...
  • '숙제 확인' 배제성 "가을에도 믿음 주는 투수가 되겠다"

    '숙제 확인' 배제성 "가을에도 믿음 주는 투수가 되겠다" 유료

    ... (감독님께서는) 잘 던지고 있는 상황에서 바꿔주는 게 낫다고 여기신 것 같다"고 전했다. KT는 이 경기에서 패하며 가을 야구 무대에서 내려왔다. 4회말 2사 2루에서 마운드에 오른 소형준이 최주환에게 투런 홈런을 맞았고, 타선은 9회까지 무득점에 그쳤다. 배제성은 가장 중요한 경기에서 긴 이닝을 소화하지 못한 자신을 탓했다.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와 롯데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