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소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지석진·전소민, 치정으로 엮는 정신나간 '런닝맨'

    지석진·전소민, 치정으로 엮는 정신나간 '런닝맨' 유료

    ... 이걸 샀다고?"라고 물었고, 하하는 "형수님이 받으셨겠지"라고 말했다. 시청자들도 도를 넘었다는 반응이 상당하다. '런닝맨' 시청자 게시판에는 '재미없습니다. 역겹고 불쾌하다' '불륜소재도 개그라고 생각하나요' '하다하다 미혼 여성을 상대로 불륜 조장이나하고 '런닝맨' 왜 이렇게 바뀌었냐'라고 비난했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 [신영균 남기고 싶은 이야기] 김진규·최은희의 춘향전, 신귀식·김지미와 세기의 격돌

    [신영균 남기고 싶은 이야기] 김진규·최은희의 춘향전, 신귀식·김지미와 세기의 격돌 유료

    ... 김진규·최은희 콤비의 만남 자체로도 화제 몰이를 했다. 특히 한국영화사에 남을 세기의 대결을 펼쳤다. 신귀식·김지미를 내세운 홍성기 감독의 '춘향전'이 불과 열흘 먼저 개봉한 것이다. 예나 지금이나 비슷한 소재를 비슷한 시기에 다루는 건 상도의에 어긋나는 일이지만 영화 시장이 과열되다 보니 벌어진 일이다. 그때 신귀식·김지미의 나이는 각각 스물하나 스물둘, 김진규·최은희는 서른아홉, 서른여섯이었다. ...
  • [사설] 정치·종교 행사 자제하고 시민 의식 살려 전염병 잡자 유료

    ... 앞서 방역 당국에 최대한 협조해 이번 사태를 조기에 진정시켜야 한다. 전국적으로 25만 명이 넘는 신도를 거느린 초대형 종교단체에 걸맞은 책임 있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 특히 아직도 소재가 파악되지 않은 신도 수백 명의 감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경찰 조사에 성실히 응해야 한다. 서울 강남과 홍대의 심야 클럽에는 이 와중에도 비좁은 공간에서 수백 명의 젊은이가 새벽까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