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소장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5년 집념…일본에 있던 고려 나전합 들고 돌아왔다

    15년 집념…일본에 있던 고려 나전합 들고 돌아왔다 유료

    최응천 “15년 전 일본 소장자의 갤러리에서 처음 본 순간 반했다. 정교한 이음새와 화려한 무늬가 한 치 흐트러짐이 없었다. 한눈에 문화재 보물급이란 걸 알 수 있었다. 꼭 가져오고 싶었는데 이제야 소원을 이뤘다.” 2일 최응천(61·사진)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이사장(동국대 미술사학과 교수)은 환한 미소를 지었다. 고려 나전칠기 공예품 가운데 '나전합'은 전 ...
  • [삶과 추억] 일본서 30년간 안중근·독도 연구…한·일 난제때마다 해결사

    [삶과 추억] 일본서 30년간 안중근·독도 연구…한·일 난제때마다 해결사 유료

    ... 북관대첩비를 찾아내 한국 반환이 성사되도록 했다. 독도는 일본의 고유영토란 주장을 반박할 일본 사료들을 다량 발굴해 학계에 전파한 것도 고인이다. 안중근의 유묵 '국가안위노심초사'를 일본인 소장자로부터 반환받았다. [중앙포토] 1987년까지 30년 간 일본에 체류한 고인은 일본 정계와 학계, 언론계에 두터운 인맥을 쌓았고 한번 인연을 맺은 일본 지도층 인사들을 친한파로 만들었다. ...
  •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비판은 하되 상대방 시각도 고려하는 도량 갖춰라”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비판은 하되 상대방 시각도 고려하는 도량 갖춰라” 유료

    ... 1970년대 한·일 관계의 막후에서 벌어진 셈이다. 최서면의 구술을 채록한 고하리 스스무(小針進) 시즈오카현립대 교수와 전화로 대화를 나눴다. 안중근의 유묵 '국가안위노심초사'를 일본인 소장자로부터 반환받았다. [중앙포토] 최서면 선생의 구술에서 느낀 점은. “한·일 관계는 국제관계의 시각으로만 봐서는 안 되며 인간관계라는 요소를 함께 놓고 봐야 제대로 볼 수 있다는 생각을 하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