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소똥구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혁주 논설위원이 간다] 돌아올까, 경단 굴리던 소똥구리

    [권혁주 논설위원이 간다] 돌아올까, 경단 굴리던 소똥구리 유료

    ... 12개의 플라스틱 바구니 안에서 어른 엄지손톱 크기의 곤충들이 꼬물댔다. 국내에선 자취를 감춘 소똥구리다. 지난달과 이달, 두 차례에 걸쳐 몽골에서 모두 200마리를 모셔왔다. 사라진 한국 소똥구리와 ... 환경과 비슷하게 증식실 실내온도를 섭씨 34도로 맞췄다. 숫자를 크게 늘려 다시 한반도에서 소똥구리가 살게 하려는 게 목표다. 적절한 소똥을 구할 수 없어 우선 제주도 말똥으로 대치했다. 2, ...
  • [책 속으로] 호주가 똥딱정벌레를 수입한 까닭

    [책 속으로] 호주가 똥딱정벌레를 수입한 까닭 유료

    ... 시드니에 도착했을 때다. 호주의 토종 똥딱정벌레는 딱딱한 캥거루 똥에는 익숙했지만 축축한 소똥이 낯설었다. 벌레가 외면한 소똥은 매년 20만㏊(서울시 면적의 3배)의 땅을 뒤덮어 쓸모없게 ... 똥을 매개로 해서 짝을 차지하기 위해 곤충이 얼마나 치열하게 경쟁하는지 들여다볼 수 있다. 소똥구리 이야기로 시작하는 『파브르 곤충기』를 떠올리게 한다. 과학책 특유의 딱딱함 대신 그림책 『강아지똥』 ...
  • [지식충전소] 이 땅에서 사라졌던 소똥구리, 대학 사육실에서 다시 태어나다

    [지식충전소] 이 땅에서 사라졌던 소똥구리, 대학 사육실에서 다시 태어나다 유료

    몽골 초원에서 소똥구리가 말똥을 뭉쳐 만든 경단을 굴리고 있다. 멀리는 100m까지 경단을 옮기기도 한다. [사진 고려대 배연재 교수] “소똥 한 덩이에 모여든 소똥구리가 이렇게 많다니! ... 한 덩이의 똥 속에 뒤엉켜 각자 제 몫을 떼어내려고 밀치기도 당기기도 한다. 어떤 녀석은 소똥 무더기의 곁을 긁어내고 어떤 녀석은 마음에 드는 노다지를 캐고자 무더기 밑에 갱도를 판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