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종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보 철거하면 97억 들여 지하수 취수시설 또 만든다는 세종시

    [단독] 보 철거하면 97억 들여 지하수 취수시설 또 만든다는 세종시 유료

    세종시가 세종보(洑)가 철거될 경우 금강 밑을 흐르는 지하수(복류수)까지 채취해 쓰는 방안을 추진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전국 최대 규모의 인공 호수인 세종호수공원(담수 면적 32만㎡)과 국립세종수목원, 세종시 시내를 흐르는 하천인 방축·제천(금강 지류) 등에 공급할 용수를 확보하기 위해서다. 지난해 집중호우때 유실된 세종시 금강에 설치된 자갈보. 지난해에 이어 ...
  • “멀쩡한 세종보 두고 뭐하나…” 임시 자갈보 또 유실

    “멀쩡한 세종보 두고 뭐하나…” 임시 자갈보 또 유실 유료

    세종보 상류에 설치한 자갈보는 최근 집중호우로 또 유실됐다. 사진은 지난해 모습. [중앙포토] 정부가 금강 세종보(洑) 개방 이후 용수확보를 위해 만든 자갈보(둑)가 최근 집중호우로 일부 유실됐다. 지난해 7월과 8월 두 차례 유실된 데 이어 2년째 되풀이되고 있는 현상이다. 22일 오전 세종보에서 상류 쪽으로 상류 5㎞ 지점에 있는 자갈보를 찾았다. 길이 ...
  • 민주당 장악 세종시의회도 “보 해체 신중해야”

    민주당 장악 세종시의회도 “보 해체 신중해야” 유료

    세종시를 흐르는 금강에 설치한 세종보. 2017년 11월 보를 개방한 이후 강에 물이 마르고 주변에는 잡물만 무성하다. 프리랜서 김성태 금강과 영산강 보(洑)주변 지방의회와 지자체에서 보 해체를 반대하거나 신중하게 검토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잇따르고 있다. 세종시의회 서금택 의장은 15일 입장문을 내고 “세종보 존치와 해체라는 찬반양론이 맞서고 있다”며 “이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