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리머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랑방] '100마일 챌린지' 기부금, 위스타트 전달

    [사랑방] '100마일 챌린지' 기부금, 위스타트 전달 유료

    '100마일 챌린지' 기부금, 위스타트 전달 'JTBC 트레일 서울 157K' 대회에서 진행한 '100마일 챌린지' 완주 세리머니와 기부금 전달식이 지난 16일 중앙일보 사옥에서 열렸다. 모금된 기부금은 사단법인 위스타트에 전달, 스포츠 꿈나무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사진 왼쪽부터 김수길 위스타트 회장, 션, 안정은, 달씸, 류영호 중앙홀딩스 사업 담당
  • [포커스 IS] 오승환은 역시 '오승환'이다

    [포커스 IS] 오승환은 역시 '오승환'이다 유료

    ... 오승환은 버텨낸다. 프로야구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16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삼성이 5-3으로 승리했다. 경기 종료 후 투수 오승환과 포수 강민호가 승리 세리머니하고 있다. 잠실=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2021.06.16. 슬라이더를 절묘하게 섞는다. 슬라이더 비율은 지난 시즌 대비 2.8%p 줄어든 28.9%다. ...
  • 'KBO리그 첫 MVP' 추신수 "구속 차이? 핑계 대고 싶지 않다"

    'KBO리그 첫 MVP' 추신수 "구속 차이? 핑계 대고 싶지 않다" 유료

    홈런을 때린 뒤 더그아웃에서 커피 세리머니를 하는 SSG 추신수.광주=정시종 기자 '추추트레인'이 드디어 속도를 내기 시작했다. 20년 미국 생활을 정리하고 KBO리그에서 첫 시즌을 보내고 있는 추신수(39·SSG)는 예상보다 긴 적응기를 보냈다. 6월 들어 추신수는 더 힘차게 달리고 있다. 크고 단단한 기차가 궤도에 오르자 스피드가 예사롭지 않다. 추신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