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르히오 라모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포그바, 맨유 떠나 PSG 합류하나

    포그바, 맨유 떠나 PSG 합류하나

    ... 팀으로 발돋움하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에 PSG는 레알 마드리드와 리버풀에서 경험이 풍부한 세르히오 라모스, 조르지니오 바이날둠을 영입했고, 최근엔 2020 유럽선수권대회(유로 2020) 우승의 주역인 골키퍼 잔루이지 돈나룸마도 영입했다. 게다가 PSG는 라모스, 바이날둠, 돈나룸마 모두를 자유이적(FA) 선수로 영입해 많은 자금 이탈이 없었기 때문에 더 ...
  • 산초·바란·트리피어까지...맨유, '2천 2백억' 철강 수비진 마련

    산초·바란·트리피어까지...맨유, '2천 2백억' 철강 수비진 마련

    파엘 바란(레알 마드리드). 사진=게티이미지 제이든 산초에 이어 파엘 바란(레알 마드리드)과 키에런 트리피어(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적이 가까워지고 있다. ... 빠른 속도와 강심장을 자랑하는 바란은 2015~16시즌부터 팀 주전으로 올라서 동료 센터백인 세르히오 라모스와 함께 탄탄한 수비력을 보여줬다. 이러한 경험으로 인해 바란은 레알과의 계약이 1년 ...
  • 레알에서 9년 지낸 바란, 맨유 이적 근접

    레알에서 9년 지낸 바란, 맨유 이적 근접

    레알 마드리드의 파엘 바란. 사진=게티이미지 파엘 바란(28·레알 마드리드)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적이 가까워지고 있다. 영국 '미러'는 13일(한국시간) 맨유와 바란 사이의 ... 빠른 속도와 강심장을 자랑하는 바란은 2015~16시즌부터 팀 주전으로 올라서 동료 센터백인 세르히오 라모스와 함께 탄탄한 수비력을 보여줬다. 이러한 경험으로 인해 바란은 레알과의 계약이 1년 ...
  • '레알 마드리드 주장' 마르셀루 "꿈이 이뤄졌다"

    '레알 마드리드 주장' 마르셀루 "꿈이 이뤄졌다"

    ... 주장이 된 마르셀루(33)가 소감을 밝혔다. 레알은 10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세르히오 라모스가 팀을 떠난 후 주장 완장을 이어받은 마르셀루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마르셀루는 “세계에서 ... 마르셀루는 통산 528경기에 출전해 38골을 기록했다. 특히 UEFA 챔피언스리그 4회, 리가 우승 5회 등 수많은 영광을 함께했다. 마르셀루는 “시즌마다 새로운 것을 배운다. 주장이기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펠레가 뽑은 '베스트11' 메시·호날두 그리고 손흥민

    펠레가 뽑은 '베스트11' 메시·호날두 그리고 손흥민 유료

    ... 아래 미드필더에 손흥민(29·토트넘)-디에고 마라도나-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모하메드 살(리버풀)를 배치했다. 그 밖에 수비진에는 세르히오 라모스(레알 마드리드)-티아구 실바(첼시)-카를로스 ... GOATs' GOAT(Greatest of All Time, 역대 최고가 뽑은 역대 최고)”고 소개했고, 영국 더 선은 “펠레의 팀은 단 한 가지. 공격, 공격, 또 공격”이라고 평가했다. ...
  • 펠레가 뽑은 '베스트11' 메시·호날두 그리고 손흥민

    펠레가 뽑은 '베스트11' 메시·호날두 그리고 손흥민 유료

    ... 아래 미드필더에 손흥민(29·토트넘)-디에고 마라도나-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모하메드 살(리버풀)를 배치했다. 그 밖에 수비진에는 세르히오 라모스(레알 마드리드)-티아구 실바(첼시)-카를로스 ... GOATs' GOAT(Greatest of All Time, 역대 최고가 뽑은 역대 최고)”고 소개했고, 영국 더 선은 “펠레의 팀은 단 한 가지. 공격, 공격, 또 공격”이라고 평가했다. ...
  • '미국의 메시' 풀리시치, UCL서 미국 축구의 새 역사 작성

    '미국의 메시' 풀리시치, UCL서 미국 축구의 새 역사 작성 유료

    ... 5회를 기록했다. 파울을 무려 6번이나 당했다.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챔피언스리그 4강전서 6번 이상의 파울을 당한 선수는 리오넬 메시, 네이마르, 메수트 외질, 에당 아자르, 세르히오 라모스 등 5명뿐이었다. 이날 레알의 풀리시치 견제를 보여주는 숫자다. Fotmob에 따르면 풀리시치는 경기 중 가장 많은 찬스(3회)를 만들었고 볼 경합에서도 13차례 최다 성공을 기록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