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우

통합 검색 결과

이 기자를 찾으셨나요?

프로필 사진

박성우 썰리서비스팀 팀장

댓글, 공감, 공유 많은 기사 2020.10.25 00:56 기준
사용자 몰입도가 높은 기사 2020.10.25 00:56 기준

인물

성우
(性愚 / SUK,SUNG WOO)
출생년도 1943년
직업 종교인
소속기관 [現] 동국대학교 이사장 제41대
프로필 더보기

뉴스

  • '경우의 수' 지독한 짝사랑앓이 옹성우, 신예은과 빗속 눈물

    '경우의 수' 지독한 짝사랑앓이 옹성우, 신예은과 빗속 눈물

    '경우의 수' '경우의 수' 신예은이 옹성우의 진심을 알게 된다. JTBC 금토극 '경우의 수' 측은 24일 폭우 속에서 서로를 마주 보고 선 옹성우(이수)와 신예은(경우연)의 모습을 포착했다. 비에 흠뻑 젖은 옹성우의 슬픈 눈빛과 금방이라도 눈물을 떨굴 것 같은 신예은의 모습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옹성우는 애달픈 짝사랑을 시작했다. ...
  • '경우의 수' 옹성우 진심 알게 된 신예은, 혼란스러운 눈빛

    '경우의 수' 옹성우 진심 알게 된 신예은, 혼란스러운 눈빛

    '경우의 수' 신예은이 옹성우의 진심을 알게 된다. JTBC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연출 최성범, 극본 조승희, 제작 JTBC스튜디오·콘텐츠지음) 측은 24일, 폭우 속에서 서로를 마주 보고 선 이수(옹성우 분)와 경우연(신예은 분)의 모습을 포착했다. 비에 흠뻑 젖은 이수의 슬픈 눈빛과 금방이라도 눈물을 떨굴 것 같은 경우연의 ...
  • '경우의 수' 옹성우, 드디어 신예은에게 ♥고백?! 심쿵 엔딩

    '경우의 수' 옹성우, 드디어 신예은에게 ♥고백?! 심쿵 엔딩

    '경우의 수' 옹성우가 사랑을 고백했다. 2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연출 최성범, 극본 조승희, 제작 JTBC스튜디오·콘텐츠지음) 7회에서는 경우연(신예은 분)을 향한 이수(옹성우 분)의 애타는 짝사랑이 시작됐다. 경우연은 이수의 마음을 모른 채 온준수(김동준 분)와 연애를 하게 됐고, 좋아하는 마음을 애써 감춰오던 ...
  • 옹성우가 부른 '경우의 수' OST, '왜 몰랐었을까' 오늘(24일) 발매

    성우가 부른 '경우의 수' OST, '왜 몰랐었을까' 오늘(24일) 발매

    사진=모스트콘텐츠, 콘텐츠지음 JTBC '경우의 수' 이수 역의 옹성우가 여섯 번째 OST '왜 몰랐었을까' 가창에 참여했다. 옹성우가 가창한 '경우의 수' 여섯 번째 OST '왜 몰랐었을까'는 우연(신예은 분)을 향한 마음을 뒤늦게 깨달은 수(옹성우 분)의 진심이 담긴 곡이다. 잔잔한 피아노 선율 위에 고백하듯 말하는 도입부로 시작해 후반으로 갈수록 치닫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배우로 도약 성공… '경우의 수' 높아진 옹성우

    배우로 도약 성공… '경우의 수' 높아진 옹성우 유료

    배우 옹성우성우가 성장하는 배우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 워너원으로 데뷔할 당시부터 '배우로 성공하겠다'는 주변의 말을 들어온 옹성우는 지난해 JTBC '열여덟의 순간'과 올해 '경우의 수'로 성장 가능성을 활짝 열었다. 전작이 조금 어두운 캐릭터였다면 이번엔 밝아졌다. 사진작가지만 모델로 오해받을 만큼 외모 빼어나다. 한국인 최초로 유명 팝가수 앨범 ...
  • [사랑방] 박명성 등 12명 서울특별시 문화상

    [사랑방] 박명성 등 12명 서울특별시 문화상 유료

    박명성 서울시는 오는 17일 '문화의 날'을 맞아 공연기획자 박명성(사진), 성우 고은정 등 문화예술인 12명을 '제69회 서울특별시 문화상'의 수상자로 선정했다.
  • '내가 왜 거기서 나와' 파우치, 트럼프 칭찬 대선 광고 등장에 항의

    '내가 왜 거기서 나와' 파우치, 트럼프 칭찬 대선 광고 등장에 항의 유료

    ... 국립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 소장이 트럼프 캠프의 대선 광고에 등장해 이런 발언을 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그런데 이 발언에는 주어가 없다. 대신 앞부분에는 트럼프 대통령의 업적을 칭찬하는 여성 성우의 내레이션이 있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19 바이러스에서 회복하고 있고 미국도 마찬가지다. 우리는 함께 도전에 맞서고 있고 노인들을 보호하고 기록적인 시간 내에 생명을 구하는 약을 얻었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