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설기현 박지성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발롱도르 30인에 이름 올린 손흥민, 아시아선 유일

    발롱도르 30인에 이름 올린 손흥민, 아시아선 유일

    ... 기록하며 토트넘을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으로 이끈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로는 유일하게 포함됐다. 관련기사 숨 죽인 '이·기·지 트리오' 언제쯤 날아 오를까 한국 선수로는 2002년 설기현(40·당시 안더레흐트), 2005년 박지성(38·당시 맨유)에 이어 세 번째다. 아시아 선수 후보 중에선 2007년 이라크의 아시안컵 우승을 이끈 유니스 마흐무드가 유일한 1표를 득표했다. ...
  • 네이마르·케인 탈락한 발롱도르 30인, 손흥민은 포함

    네이마르·케인 탈락한 발롱도르 30인, 손흥민은 포함

    ... 소속으로 명단에 포함됐고, 2005년 박지성(38)이 네덜란드 에인트호번과 잉글랜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활약하며 명단에 들었다. 2002년과 2005년에는 발롱도르 후보가 50명이었고, 설기현박지성 둘 다 표를 얻지는 못했다. 2002년에는 호나우두(브라질), 2005년에는 호나우지뉴(브라질)이 수상했다. 발롱도르 최종후보는 2008년부터 30명으로 축소됐는데, 50인이 아닌 30인에 포함된건 ...
  • 손흥민, 발롱도르 최종 후보에 올라…설기현·박지성 이어 3번째

    손흥민, 발롱도르 최종 후보에 올라…설기현·박지성 이어 3번째

    ... [로이터=연합뉴스] 손흥민(27·토트넘)이 발롱도르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 선수로는 설기현, 박지성 이후 세 번째이다. 발롱도르를 주관하는 프랑스 풋볼은 22일(한국시간) 2019 ... 포함된 바 있다. 발롱도르는 2008년부터 최종 후보 명단을 50인에서 30인으로 축소했다. 설기현은 벨기에 리그 RSC 안더레흐트의 유니폼을 입고 2002년 최종 후보에 올랐다. 2005년에는 ...
  • 손흥민, 발롱도르 후보 30인 선정…이강인은 U-21 후보

    손흥민, 발롱도르 후보 30인 선정…이강인은 U-21 후보

    ... 탈락했다. 손흥민은 한국인으로 세번째 발롱도르 후보에 올랐다. 앞서 벨기에 안더레흐트에서 뛰었던 설기현이 2002년, 네덜란드 에인트호번과 잉글랜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활약했던 박지성이 2005년에 포함됐다. 당시에는 후보가 50명이었고, 설기현박지성은 아쉽게 표를 얻지 못했다. 손흥민은 한국인 첫 득표를 노린다. 잉글랜드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은 지난 시즌 각종대회에서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발롱도르 30인에 이름 올린 손흥민, 아시아선 유일

    발롱도르 30인에 이름 올린 손흥민, 아시아선 유일 유료

    ... 기록하며 토트넘을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으로 이끈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로는 유일하게 포함됐다. 관련기사 숨 죽인 '이·기·지 트리오' 언제쯤 날아 오를까 한국 선수로는 2002년 설기현(40·당시 안더레흐트), 2005년 박지성(38·당시 맨유)에 이어 세 번째다. 아시아 선수 후보 중에선 2007년 이라크의 아시안컵 우승을 이끈 유니스 마흐무드가 유일한 1표를 득표했다. ...
  • 발롱도르 30인에 이름 올린 손흥민, 아시아선 유일

    발롱도르 30인에 이름 올린 손흥민, 아시아선 유일 유료

    ... 기록하며 토트넘을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으로 이끈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로는 유일하게 포함됐다. 관련기사 숨 죽인 '이·기·지 트리오' 언제쯤 날아 오를까 한국 선수로는 2002년 설기현(40·당시 안더레흐트), 2005년 박지성(38·당시 맨유)에 이어 세 번째다. 아시아 선수 후보 중에선 2007년 이라크의 아시안컵 우승을 이끈 유니스 마흐무드가 유일한 1표를 득표했다. ...
  • 투르크메니스탄전은 항상 '2골 이상' 터뜨린 킬러를 배출했다

    투르크메니스탄전은 항상 '2골 이상' 터뜨린 킬러를 배출했다 유료

    ... 최용수가 2골을 넣으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3차 예선 홈 경기에서는 설기현이 2골을 터뜨리며 투르크메니스탄 킬러로 이름을 올렸다. 이어 곽태휘와 박지성이 1골씩을 더했다. ... 경기에서는 해트트릭을 쏘아올린 킬러가 나타났다. 바로 김두현이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최용수·설기현·김두현에 이어 한국 축구는 네 번째 투르크메니스탄 킬러를 기다린다. '에이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