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동열 감독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IS 인터뷰] '캠프 완주→5선발 후보' NC 신민혁, "책임감이 생겼다"

    [IS 인터뷰] '캠프 완주→5선발 후보' NC 신민혁, "책임감이 생겼다"

    ... 영규처럼 던지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 영규도 종종 통화하면 '빨리 나아서 같이 하자'며 응원해줬다." -직구보다 변화구가 좋다는 평가가 있다. 롤 모델이 있다면. "어렸을 때는 선동열 감독님이셨다. 아버지가 KIA 팬이어서 영상을 가끔 보여주셨는데 너무 잘 던지시더라. 중, 고등학교 때는 장현식 선배다. 2017년 선발로 던지는 걸 봤는데 와일드한 투구 폼이 멋져 보였다. ...
  • [IS 인터뷰]'NO.1 배터리' 겨냥 박세혁-이영하 "KS 마운드에서 악수하자"

    [IS 인터뷰]'NO.1 배터리' 겨냥 박세혁-이영하 "KS 마운드에서 악수하자"

    ... 충분히 가능하다." 이=마찬가지다. 한국시리즈 무대에서 함께 기뻐하고 싶다." - OB를 포함해 가장 기억에 남는 배터리가 있다면. 박=더스틴 니퍼트와 양의지 배터리다. 레전드인 선동열, 장채근 감독님도 계시고 박경완, 김원형 코치님도 계신다. 그러나 내가 옆에서 지켜본 배터리가 가장 강한 인상은 남겼다." 이=꼽기 어렵다. 그저 (박)세혁이 형과 그 선배들처럼 되고 싶다. ...
  • KIA 윤석민, 끝내 현역 은퇴…"팬들 응원에 보답 못해 죄송"

    KIA 윤석민, 끝내 현역 은퇴…"팬들 응원에 보답 못해 죄송"

    ... 평균자책점, 탈삼진, 승률)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 4개 부문 1위를 모두 차지했던 투수는 선동열 전 국가대표 감독 외에 윤석민이 유일하다. KBO 리그를 대표하는 오른손 투수이기도 했다. ... 가슴에 새기고 살겠다. 정말 감사 드린다"는 인사를 전했다. 또 "그 동안 기회를 주시고 지도해주신 감독님과 코치님, 구단 직원들에게도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배영은 기자
  • BTS 등 대중문화 예술인, 병역특례 포함 않기로

    BTS 등 대중문화 예술인, 병역특례 포함 않기로

    ... 의원 (지난해 10월 10일) : 프로야구 선수들이 병역 혜택을 많이 보고 있다는 사실을 감독님께서 인정하십니까?] [선동열/전 야구 국가대표팀 감독 (지난해 10월 10일) : 지금 현재 ... 대답해 주시기 바랍니다. 프로야구 선수들이 병역 혜택을 많이 보고 있다고 인정하십니까?] [선동열/전 야구 국가대표팀 감독 (지난해 10월 10일) : 그렇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김수민/바른미래당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인터뷰] '캠프 완주→5선발 후보' NC 신민혁, "책임감이 생겼다"

    [IS 인터뷰] '캠프 완주→5선발 후보' NC 신민혁, "책임감이 생겼다" 유료

    ... 영규처럼 던지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 영규도 종종 통화하면 '빨리 나아서 같이 하자'며 응원해줬다." -직구보다 변화구가 좋다는 평가가 있다. 롤 모델이 있다면. "어렸을 때는 선동열 감독님이셨다. 아버지가 KIA 팬이어서 영상을 가끔 보여주셨는데 너무 잘 던지시더라. 중, 고등학교 때는 장현식 선배다. 2017년 선발로 던지는 걸 봤는데 와일드한 투구 폼이 멋져 보였다. ...
  • [IS 인터뷰]'NO.1 배터리' 겨냥 박세혁-이영하 "KS 마운드에서 악수하자"

    [IS 인터뷰]'NO.1 배터리' 겨냥 박세혁-이영하 "KS 마운드에서 악수하자" 유료

    ... 충분히 가능하다." 이=마찬가지다. 한국시리즈 무대에서 함께 기뻐하고 싶다." - OB를 포함해 가장 기억에 남는 배터리가 있다면. 박=더스틴 니퍼트와 양의지 배터리다. 레전드인 선동열, 장채근 감독님도 계시고 박경완, 김원형 코치님도 계신다. 그러나 내가 옆에서 지켜본 배터리가 가장 강한 인상은 남겼다." 이=꼽기 어렵다. 그저 (박)세혁이 형과 그 선배들처럼 되고 싶다. ...
  • [IS 인터뷰]'NO.1 배터리' 겨냥 박세혁-이영하 "KS 마운드에서 악수하자"

    [IS 인터뷰]'NO.1 배터리' 겨냥 박세혁-이영하 "KS 마운드에서 악수하자" 유료

    ... 충분히 가능하다." 이=마찬가지다. 한국시리즈 무대에서 함께 기뻐하고 싶다." - OB를 포함해 가장 기억에 남는 배터리가 있다면. 박=더스틴 니퍼트와 양의지 배터리다. 레전드인 선동열, 장채근 감독님도 계시고 박경완, 김원형 코치님도 계신다. 그러나 내가 옆에서 지켜본 배터리가 가장 강한 인상은 남겼다." 이=꼽기 어렵다. 그저 (박)세혁이 형과 그 선배들처럼 되고 싶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