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석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고유정에 1심 무기징역…의붓아들 살해 혐의는 무죄

    고유정에 1심 무기징역…의붓아들 살해 혐의는 무죄

    ...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강문혁/전남편 유족 변호인 : 무기징역 판결이 선고된 점은 영구적으로 피고인을 사회에서 격리하는 판결이라고 보긴 어렵습니다. 형기가 20년이 지나면 임시 석방 대상이 될 수도 있습니다.] 전 남편과 의붓아들 유족 측은 검찰이 항소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오은솔) JTBC 핫클릭 "판사와 뇌 바꾸고 싶을 만큼…" 억울하다는 고유정 ...
  • 고유정 1심 무기징역 선고…의붓아들 살해 혐의는 무죄

    고유정 1심 무기징역 선고…의붓아들 살해 혐의는 무죄

    ...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강문혁/전남편 유족 변호인 : 무기징역 판결이 선고된 점은 영구적으로 피고인을 사회에서 격리하는 판결이라고 보긴 어렵습니다. 형기가 20년이 지나면 임시 석방 대상이 될 수도 있습니다.] 전 남편과 의붓아들 유족 측은 검찰이 항소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오은솔) JTBC 핫클릭 "판사와 뇌 바꾸고 싶을 만큼…" 억울하다는 고유정 ...
  • 이명박 측 “법원 결정에 납득 못 해…상고 여부 고민 중”

    이명박 측 “법원 결정에 납득 못 해…상고 여부 고민 중”

    ... 100억원대 뇌물수수 등 혐의로 기소된 이 전 대통령은 전날 항소심에서 총 징역 17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57억8000여만원을 선고받고 다시 법정 구속됐다. 지난해 3월 6일 보석으로 석방된 지 350일 만이다. 앞서 1심은 이 전 대통령에게 징역 15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82억여원을 선고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 이명박, 보석 350일 만에 재수감…항소심 선고 뒤 허공 바라봐

    이명박, 보석 350일 만에 재수감…항소심 선고 뒤 허공 바라봐

    ... [뉴시스] 자동차부품업체 다스(DAS)의 자금을 횡령하고 삼성으로부터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이명박(79) 전 대통령이 항소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아 재수감됐다. 지난해 3월 6일 보석으로 석방된 지 350일 만이다. 서울고법 형사1부(부장판사 정준영)는 19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기소된 이 전 대통령의 항소심에서 총 징역 17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약...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명박, 보석 350일 만에 재수감…항소심 선고 뒤 허공 바라봐

    이명박, 보석 350일 만에 재수감…항소심 선고 뒤 허공 바라봐 유료

    ... [뉴시스] 자동차부품업체 다스(DAS)의 자금을 횡령하고 삼성으로부터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이명박(79) 전 대통령이 항소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아 재수감됐다. 지난해 3월 6일 보석으로 석방된 지 350일 만이다. 서울고법 형사1부(부장판사 정준영)는 19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기소된 이 전 대통령의 항소심에서 총 징역 17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약...
  • 한국당 이완구 불출마 “세대교체 힘 보태고 싶다” 유료

    ... 일선 퇴진이란 표현이 정계 은퇴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라는 반응이 우세하다. 3선 의원 출신의 이 전 총리는 충남지사, 새누리당 원내대표, 박근혜 정부 시절 43대 총리를 지낸 중진이다. 그는 “3년여 동안 고통 속에서 지내는 박근혜 전 대통령 석방이 서둘러 이뤄지길 고대한다”라고도 했다. 대전=김방현 기자 kim.banghyun@joongang.co.kr
  • 일본군 포로 우대했더니 전쟁 끝난 후 은혜 갚아

    일본군 포로 우대했더니 전쟁 끝난 후 은혜 갚아 유료

    ... 가운데 관리소 직원의 진정한 인간미를 몸으로 느꼈다”는 말을 남겼다. 사병 출신 전범은 “중국의 인도주의 대우에 일본인 전범이 시대에 뒤떨어진 파시즘의 외투를 벗어 던진 것”이라고 고백했다. 석방돼 일본으로 돌아온 전범들은 중국귀환자연락회(중귀련)를 결성해 일·중우호 운동과 침략 전쟁의 진실 알리기에 앞장섰다. 중국인 포로와 민간인 학살, 약탈과 방화, 생체해부, 전시 성폭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