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클 체인지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배중현의 야구 톺아보기] NC 신민혁은 마운드에서 '서클'을 그린다

    [배중현의 야구 톺아보기] NC 신민혁은 마운드에서 '서클'을 그린다 유료

    올 시즌 NC 선발진의 신데렐라로 떠오른 신민혁. 신민혁은 야탑고 시절 노히트 노런을 달성한 유망주였다. 지난해 1군 데뷔 후 주 무기인 체인지업이 통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었지만 올 시즌엔 체인지업을 무기로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사진은 서클 체인지업 그립을 보여주고 있는 신민혁의 모습. NC 제공 NC 신민혁(22)은 야탑고 시절 팀 내 에이스였다. ...
  • 38세 최고령 선발 투수가 생존하는 법. 5.8%의 너클볼

    38세 최고령 선발 투수가 생존하는 법. 5.8%의 너클볼 유료

    ... 걸려 실제 던지는 투수가 많지 않다. 노경은도 30대 중반에 접어들어 손에 익혔다. 그는 "체인지업의 한 종류로 생각하고 던진다. 직구와 40㎞(2020년 기준 직구 141㎞, 너클볼 107㎞)의 ... 표현했다. 노경은은 "이승헌은 하드웨워(196㎝·97㎏)가 뛰어나고, 150㎞에 육박하는 서클 체인지업이 좋다. 아마도 제2의 염종석 선배가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점쳤다. 이어 "박세웅은 ...
  • 롯데 노경은 "선발 경쟁 4인 4색 후배, 어벤져스 매력"

    롯데 노경은 "선발 경쟁 4인 4색 후배, 어벤져스 매력" 유료

    ... 제외하고 선발 경쟁 중인 네 명을 두고 "어벤져스"라고 표현했다. '4인 4색'을 장점으로 손꼽아서다. 노경은은 "이승헌은 하드웨워(196㎝·97㎏)가 뛰어나고, 150㎞에 육박하는 서클 체인지업이 좋다. 아마도 제2의 염종석 선배가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점쳤다. 이어 "박세웅은 최동원의 선배 등의 '안경 에이스' 계보를 잇지 않나"라며 "서준원은 사이드암 투수가 놀랍게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