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대문형무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평범한 듯 비범했던 유관순

    평범한 듯 비범했던 유관순 유료

    ... 초이스북 다 잘 아는 것 같지만, 가만히 따져보면 그리 잘 아는 것 같지 않은 독립운동가 유관순의 삶을 새롭게 조명한 책이다. 올해는 그가 3·1운동에 참여했다가 1920년 9월 28일 서대문형무소에서 순국한 지 100주년이 되는 해다. 불과 18세의 나이에 불굴의 옥중 투쟁을 전개한 저항정신의 유래를 저자는 추적한다. 또 다른 '영웅 만들기'는 아니다. 그보다는 어찌 보면 평범했던 삶 ...
  • 평범한 듯 비범했던 유관순

    평범한 듯 비범했던 유관순 유료

    ... 초이스북 다 잘 아는 것 같지만, 가만히 따져보면 그리 잘 아는 것 같지 않은 독립운동가 유관순의 삶을 새롭게 조명한 책이다. 올해는 그가 3·1운동에 참여했다가 1920년 9월 28일 서대문형무소에서 순국한 지 100주년이 되는 해다. 불과 18세의 나이에 불굴의 옥중 투쟁을 전개한 저항정신의 유래를 저자는 추적한다. 또 다른 '영웅 만들기'는 아니다. 그보다는 어찌 보면 평범했던 삶 ...
  • [현장에서] 아우슈비츠 간 메르켈, 진주만 침묵 아베

    [현장에서] 아우슈비츠 간 메르켈, 진주만 침묵 아베 유료

    ... 총리는 참혹한 역사의 현장인 아우슈비츠에서 “우리는 위험한 역사 수정주의를 목도하고 있다. 역사 수정주의는 외국인 혐오와 연결돼 있다”고 경고했다. 독일과 폴란드처럼 한국과 일본의 정치 지도자가 서대문 형무소에 나란히 서서 고개를 숙이는 날이 과연 올까. 한·일 두 나라 전후 세대들의 책임이 무겁다. 윤설영 도쿄특파원 snow0@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