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샤넬의 전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글로벌 인사이트] 라가르드 “리먼사태? 리먼시스터스였다면 양상 달랐을 것”

    [글로벌 인사이트] 라가르드 “리먼사태? 리먼시스터스였다면 양상 달랐을 것” 유료

    크리스틴 라가르드 ECB 총재는 에르메스 스카프와 가방, 샤넬 정장 등을 즐겨 입어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의 비공식 홍보대사'로도 불린다. 그는 공식 석상에서 패션을 적극 활용한다. ... 필요하다는 분석이다. 정통 경제학자 출신인 마리오 드라기 전 ECB 총재보다 미국 정가에서 전설적인 협상력을 발휘한 라가르드가 지금 ECB 총재로 적임인 이유가 여기에 있다. 독일 재정확대 ...
  • 샤넬을 키운 라거펠트, 그를 기리는 특별한 무대가 열렸다

    샤넬을 키운 라거펠트, 그를 기리는 특별한 무대가 열렸다 유료

    ... '20세기 후반 가장 영향력 있는 패션 디자이너' 자리에 오른 입지전적 인물이다. 1987년 샤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부임한 뒤 지난 2월 19일 85세의 나이로 사망할 때까지 40년 가까이 ... 복장이었던 트위드 재킷을 스트리트 패션과 접목하는 등 과감하고도 파격적인 패션을 선보이며 샤넬의 인기를 높였다. 그가 세상을 떠난 뒤 샤넬 측은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을 통해 “칼 라거펠트는 ...
  • [스타의잇템]칼 라거펠트의 유작 무대, 그를 사랑한 스타들

    [스타의잇템]칼 라거펠트의 유작 무대, 그를 사랑한 스타들 유료

    ... 1500여 명의 관객은 기립 박수로 영면에 든 천재, 칼 라거펠트를 보냈다. 사실 칼 라거펠트의 패션 DNA가 가장 많이 녹아 있는 브랜드는 샤넬이다. 1955년 피에르 발망의 보조 디자이너로 활동을 시작한 뒤 1983년 샤넬에 입사해 무려 36년간 몸담았다. 샤넬의 예술감독으로 활약하며 럭셔리 브랜드로서 샤넬의 위상을 다졌다. 한국 톱스타들도 그런 칼 라거펠트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