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생전 스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사대부 반대 물리치고 세종은 왜 한글로 불경 번역했나

    사대부 반대 물리치고 세종은 왜 한글로 불경 번역했나

    ... 위함이었다. 한자로 된 불교 경전을 한글로 번역하는 작업을 한 것도 그 일환이었다.”(선우 스님) 3일 서울 종로구 인사동에서 운허기념사업회 언해불전연구소의 오윤희 소장과 선우 스님(언해불전연구소 ... 비판과 아들의 죽음 속에서 괴로워할 때 '법화경'을 소개하며 불교에 발을 들이게 했다. 성철 스님생전에 “옛 조사는 원효 스님을 가장 존경하고, 지금 살아있는 사람은 운허 스님을 가장 존경한다”고 ...
  • '샘터'로 온기 느낀 독자들의 힘…"성원 힘입어 계속 발행"

    '샘터'로 온기 느낀 독자들의 힘…"성원 힘입어 계속 발행"

    ... 살아보니까 내가 주는 친절과 사랑은 밑지는 적이 없다.' 세상을 떠난 수필가 장영희 교수는 생전에 샘터에 이런 글을 실었습니다. '사랑은 밑지는 적은 없다'고 했는데 이번에 ... 생긴 것 같고요.] 1970년 4월 창간해 49년을 달려온 샘터. 이 작은 잡지에는 법정 스님부터 이해인 수녀까지 여러 작가들의 따뜻한 글이 담겼습니다. 유명 작가가 아니어도 시험에 떨어지고, ...
  • 휴간 소식에도 마르지 않은 '사랑'…계속되는 '샘터'

    휴간 소식에도 마르지 않은 '사랑'…계속되는 '샘터'

    ... 살아보니까 내가 주는 친절과 사랑은 밑지는 적이 없다.' 세상을 떠난 수필가 장영희 교수는 생전에 샘터에 이런 글을 실었습니다. '사랑은 밑지는 적은 없다'고 했는데 이번에 ... 많이 생긴 것 같고요.] 1970년 4월 창간해 49년을 달려온 샘터. 이 작은 잡지엔 법정 스님부터 이해인 수녀까지 여러 작가들의 따뜻한 글이 담겼습니다. 유명 작가가 아니어도 시험에 떨어지고, ...
  • [마음 읽기] 풍경과 조용한 응시

    [마음 읽기] 풍경과 조용한 응시

    문태준 시인 최하림 시인이 생전에 쓴 '메아리'라는 시를 최근에 다시 읽었다. “오래된 우물에 갔었지요/갈대숲에 가려 수시간을 헤맨 끝에 간신히 바위 아래 숨은 우물을 발견했습니다(…) ... 만들면서, 안달하면서 살고 있는 것이 아닐까 하는 자책감이 들었다. 또 얼마 전에는 법정 스님생전 법문을 들었는데, 스님은 유리잔의 물속에 뿌리를 내리고 새순을 펼쳐 자라고 있는 고구마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마음 읽기] 풍경과 조용한 응시

    [마음 읽기] 풍경과 조용한 응시 유료

    문태준 시인 최하림 시인이 생전에 쓴 '메아리'라는 시를 최근에 다시 읽었다. “오래된 우물에 갔었지요/갈대숲에 가려 수시간을 헤맨 끝에 간신히 바위 아래 숨은 우물을 발견했습니다(…) ... 만들면서, 안달하면서 살고 있는 것이 아닐까 하는 자책감이 들었다. 또 얼마 전에는 법정 스님생전 법문을 들었는데, 스님은 유리잔의 물속에 뿌리를 내리고 새순을 펼쳐 자라고 있는 고구마를 ...
  • [주말&여기] 서울에서 법정스님을 만나다…성북동 길상사

    [주말&여기] 서울에서 법정스님을 만나다…성북동 길상사 유료

    길상사 극락전. 한국관광공사 제공 법정 스님의 흔적은 본래 전라남도 순천의 송광사에서 찾아볼 수 있지만, 서울 성북동의 길상사에서도 만날 수 있다. 길상사 1997년 12월에 창건해 ... 입은 채로 다비하라”고 유언했다. 유골은 진영각 오른편 담장 아래 모셨다. 진영각 옆에는 생전스님이 줄곧 앉은 나무 의자가 흔적을 대신한다. 길상사를 천천히 둘러보자. '삼각산길상사' ...
  • 은퇴하면 사람도 짐… 정리해야 할 모임 판별법

    은퇴하면 사람도 짐… 정리해야 할 모임 판별법 유료

    ... 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아예 사회생활을 접은 것이다. 2005년 길상사에서 법문하는 법정 스님의 모습. 법정 스님은 관계에 거리를 두고, 혼자서 지내며 하고자 하는 일에 집중하셨다. 길상사에서 법회를 마친 후 항상 오대산 암자로 향하셨다고 한다. [중앙포토] 법정 스님도 그런 분이다. 스님생전 본인이 창건한 길상사에서 법회를 가졌지만 끝나면 어김없이 오대산 암자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