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생계형 성매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석천의 시시각각] 성매매 여성과 국가의 염치

    [권석천의 시시각각] 성매매 여성과 국가의 염치 유료

    ... 사각형' 같은 형용모순이다. 김이수·강일원 재판관의 '일부 위헌' 논리는 보다 선명하다. 이 상품화된 사회경제적 구조 속에 성매매로 내몰린 생계형 판매 여성들을 처벌해선 안 된다는 ... 이 프레임 속에 을 판 여성에게는 '윤락녀(淪落女)' 낙인이 찍혔고, 을 산 남성에겐 '욕을 어쩌지 못한 평범한 시민'이란 면죄부가 주어졌다. 2004년 성매매 보호를 앞세워 ...
  • “자발적 성매매 처벌 정당…강압적 성매매와 본질 같아”

    “자발적 성매매 처벌 정당…강압적 성매매와 본질 같아” 유료

    ... 경제적 이익을 목적으로 한 성매매 공급이 더욱 확대될 수 있다. 또 포주 조직이 불법적 인신매매를 통해 성매매 시장으로 유입된 여성에게 합법적 판매를 강요하는 등 성매매 형태가 조직범죄화될 ... 동일하게 형사처벌하는 현행 법은 위헌”이라고 했다. '전부 위헌' 의견을 낸 조용호 재판관은 “성매매는 본질적으로 인 간의 자유로운 의사에 의한 것”이라며 “생계형 성매매를 허용해야 한다”고 ...
  • [사설] 성매매특별법 6대3 결정이 던진 메시지 유료

    자발적으로 (性)을 판매한 사람도 형사처벌하도록 한 성매매특별법 조항은 헌법에 위반되지 않는다는 헌법재판소 결정이 나왔다. 이에 따라 을 산 사람은 물론 을 판 사람 모두 1년 ...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조용호 재판관은 “국민에 대한 최소 보호 의무조차 다하지 못하는 국가가 오히려 생계형 성매매 여성들을 형사처벌하는 것은 또 다른 사회적 폭력”이라고도 했다. 인권 사각지대에 놓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