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상주 상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 축구의 미래 'K리그 유스 챔피언십'을 소개합니다

    한국 축구의 미래 'K리그 유스 챔피언십'을 소개합니다 유료

    ... 시도를 거듭하며 한국 축구 최고 유소년 대회로 자리매김했다. 지금 K리그는 그 결실을 즐기고 있다. 올 시즌 K리그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영플레이어 송민규(포항 스틸러스) 오세훈(상주 상무) 조규성(전북 현대) 등이 모두 이 대회 출신이다. 올해 대회는 경북 포항에서 열린다. 오는 14일 개막해 26일까지 13일 동안 일전을 치른다. 지난해 대회는 U-18을 포함해 U-15, ...
  • 터져야 할 때 터져주는 문선민 있기에

    터져야 할 때 터져주는 문선민 있기에 유료

    ... 부산전 멀티골을 터뜨리며 팀의 2-0 승리를 이끈 문선민. 한국프로축구연맹 문선민(28·상주)이 전역을 앞둔 11기 선임들에게 마지막 홈 고별전 승리를 선물했다. 꼭 필요할 때 터져줬다. ... 경기에서 후반 교체투입돼 멀티 골을 기록했다. 문선민의 활약에 힘입어 2-0 승리를 거둔 상무는 3위(승점28)로 올라섰다. 4위 포항 스틸러스, 5위 대구 FC(이상 승점25)와 승점 ...
  • 전북은 초조해하지 않는다

    전북은 초조해하지 않는다 유료

    ... 우승을 놓고 2년 연속 치열한 사투를 펼치고 있는 전북과 울산의 '현대가' 전쟁에 다시 불을 지피는 결과였다. 전북은 울산에 승점 4점 차로 앞서던 상황에서 7월 첫 경기였던 10라운드, 상주 상무에 0-1로 패배를 당했다. 울산은 이 틈을 놓치지 않고 1점 차 추격에 나섰고, 11라운드에서 전북이 성남 FC와 2-2로 비기는 사이 대구를 3-1로 물리치며 전북을 밀어내며 선두로 뛰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