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상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터뷰] 류경수·이다윗 "'이태원 클라쓰'=진정으로 즐겼던 놀이터"

    [인터뷰] 류경수·이다윗 "'이태원 클라쓰'=진정으로 즐겼던 놀이터" 유료

    ... 감독님도 웃고 그랬다. 특히 (김)다미가 웃음이 많고 리액션이 풍부했다. 그게 연기에 잘 녹아드는 것 같다."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배우 류경수가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일간스포츠와 인터뷰를 가졌다.박세완 기자 park.sewan@jtbc.co.kr / 2020.03.25/ -최승권 캐릭터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겠다. 류 "귀여운 인물인 것 ...
  • 3월 22일 오후 2시, '슈퍼매치' 사라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3월 22일 오후 2시, '슈퍼매치' 사라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유료

    ... 토로했다. 가장 힘든 부분을 물었다. 그러자 침울한 표정을 지은 그는 "2, 3월은 버틸 수 있을만큼 버텼다. 앞으로가 문제다. 내가 어떻게 버틸 지는 중요하지 않다. 함께 일 하시는 분들이 걱정이다. 모두다 한 가족을 부양하는 분들이다. 안타깝다. 이런 부분들이 가장 힘들다. 죄송스럽다"고 고백했다. 상암=최용재 기자 choi.yonjae@joins.com
  • 3월 22일 오후 2시, '슈퍼매치' 사라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3월 22일 오후 2시, '슈퍼매치' 사라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유료

    ... 토로했다. 가장 힘든 부분을 물었다. 그러자 침울한 표정을 지은 그는 "2, 3월은 버틸 수 있을만큼 버텼다. 앞으로가 문제다. 내가 어떻게 버틸 지는 중요하지 않다. 함께 일 하시는 분들이 걱정이다. 모두다 한 가족을 부양하는 분들이다. 안타깝다. 이런 부분들이 가장 힘들다. 죄송스럽다"고 고백했다. 상암=최용재 기자 choi.yonjae@join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