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상견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윤석열 '부정식품 발언' 도마에…여권 "불량 후보"

    윤석열 '부정식품 발언' 도마에…여권 "불량 후보"

    ... 비판했고 국민의힘 내부에서도 "헌법에 위배되는 사고"라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최수연 기자가 보도했습니다. [기자] 윤석열 전 총장이 국민의힘 배지를 달았습니다. 지난달 30일 입당 이후 상견례 자리입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이 정도면 대동소이가 아니라 우리 당의 식구가 되셨으니 대동단결. '우리는 하나다'라는 것을…] [윤석열/전 검찰총장 : (진보·중도) ...
  • 당내 스킨십 나선 윤석열, 밖에선 '부정식품' 발언 시끌

    당내 스킨십 나선 윤석열, 밖에선 '부정식품' 발언 시끌

    ... 전 검찰총장이 2일 보수 진영과의 스킨십 강화에 나섰다. 이날 초선 의원 모임 '명불허전 보수다'에 참석해 강연을 마친 뒤 국회의사당 본관을 찾아 이준석 대표, 김기현 원내대표와 상견례를 했다. 입당식 당시 이 대표는 호남 일정, 김 원내대표는 휴가로 자리를 비워 당원 자격으로 첫 만남이다. 윤 전 총장은 이 대표에게 “대승적인 정권 교체를 위해서 더 보편적인 지지를 받는 ...
  • 윤석열, 이번엔 '부정식품 발언' 논란…여권 "불량 후보"

    윤석열, 이번엔 '부정식품 발언' 논란…여권 "불량 후보"

    ... 여당에선 불량 후보란 비판이, 국민의힘 안에선 헌법에 위배되는 사고란 비판이 나왔습니다. 최수연 기자입니다. [기자] 윤석열 전 총장이 국민의힘 배지를 달았습니다. 지난달 30일 입당 이후 상견례 자리입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이 정도면 대동소이가 아니라 우리 당의 식구가 되셨으니 대동단결. '우리는 하나다'라는 것을…] [윤석열/전 검찰총장 : (진보·중도) ...
  • '윤석열 기습 입당' 환영은 했지만…'떨떠름한 뒷맛'

    '윤석열 기습 입당' 환영은 했지만…'떨떠름한 뒷맛'

    [앵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입당 이후 오늘(2일) 지도부와 첫 상견례를 했습니다. 대체로 환영하는 분위기긴 했지만요, 상견례에 앞서 이준석 대표는 기습 입당에 대해서 불편한 기색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여기에 윤 전 총장의 '부정식품' 발언 등도 정치권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박준우 마커가 관련 소식을 '줌 인'에서 짚어봅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당내 스킨십 나선 윤석열, 밖에선 '부정식품' 발언 시끌

    당내 스킨십 나선 윤석열, 밖에선 '부정식품' 발언 시끌 유료

    ... 전 검찰총장이 2일 보수 진영과의 스킨십 강화에 나섰다. 이날 초선 의원 모임 '명불허전 보수다'에 참석해 강연을 마친 뒤 국회의사당 본관을 찾아 이준석 대표, 김기현 원내대표와 상견례를 했다. 입당식 당시 이 대표는 호남 일정, 김 원내대표는 휴가로 자리를 비워 당원 자격으로 첫 만남이다. 윤 전 총장은 이 대표에게 “대승적인 정권 교체를 위해서 더 보편적인 지지를 받는 ...
  • “반문만으론 못이겨” “계파 우려” 윤석열 견제 쏟아졌다

    “반문만으론 못이겨” “계파 우려” 윤석열 견제 쏟아졌다 유료

    ... 오후 김태호·박진·안상수·원희룡·유승민·윤희숙·장기표·최재형·하태경·홍준표·황교안 등 경선 후보 11명(이상 가나다순)은 중앙당사에서 이준석 대표, 서병수 경선준비위원장 등 지도부와 상견례 겸 첫 간담회를 가졌다. 후보들은 함께 “정권교체”라는 구호를 외치고 “민주당처럼 진흙탕, 중상비방 경선은 하지 말자”(박진 의원), “원팀 경선을 하자”(하태경 의원)며 페어플레이를 ...
  • 비수도권 3단계 격상…대통령 “좀더 인내를”

    비수도권 3단계 격상…대통령 “좀더 인내를” 유료

    ... 대전의 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줄을 서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3단계 거리두기가 시행되면 사적 모임은 4명까지 허용된다. 동거가족은 예외다. 상견례는 최대 8명, 돌잔치는 16명까지 가능하다. 비수도권은 지난 19일부터 1~2단계 지역에도 3단계 사적 모임 기준을 추가 방역조치로 시행해 왔다. '7월 말 8월 초' 휴가철을 맞아 휴가방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