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 준법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현대차도 생중계한다는데…테슬라식 원격주총 국내선 '불가'

    현대차도 생중계한다는데…테슬라식 원격주총 국내선 '불가'

    ... 주총이 '경영진과 주주 간 소통의 창구'라는 본연의 역할을 찾아가는 양상이다. ━ 현대차도 삼성전자도 '주총 생중계' 결정 22일 재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올해 주총을 온라인으로도 중계하기로 ... 현대차와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경제개혁연대로부터 주총 온라인 병행 개최에 대한 질의를 받았다. 삼성전자는 이에 앞서 삼성준법감시위원회(원장 김지형 전 대법관)의 권고대로 올해 주총을 온·오프라인 ...
  • 법무부 "이재용 5년간 '취업제한'"…이 부회장의 선택은

    법무부 "이재용 5년간 '취업제한'"…이 부회장의 선택은

    [앵커] 법무부가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에게 취업 제한을 통보했습니다. 옥중에서 경영을 하지 못하는 건 물론 출소 뒤에도 5년간 삼성에서 일할 수 없다는 게 핵심입니다. 경영을 하려면 ... 취업제한' 통보 3년 만에 재수감…'뇌물 86억원' 이재용, 징역 2년 6개월 법원 "삼성 준법감시 실효성 없어…적극적 뇌물 제공" Copyright by JTBC(https:...
  • '실형 확정' 이재용 부회장에 '5년간 취업제한' 통보

    '실형 확정' 이재용 부회장에 '5년간 취업제한' 통보

    ...] 국정농단 사건으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받고 지난달 18일 다시 법정 구속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게 법원이 취업 제한을 통보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복역을 마친 뒤 5년 동안 취업이 ... JTBC 핫클릭 '뇌물 86억원' 이재용, 징역 2년6개월…3년 만에 재수감 법원 "삼성 준법감시 실효성 없어…적극적 뇌물 제공" 앞으로 1년 7개월간 '총수 공백'…삼성그룹 경영은? ...
  • 삼성준법위, “사업지원TF 소통창구 마련”…삼성전자 주총, 온라인 중계

    삼성준법위, “사업지원TF 소통창구 마련”…삼성전자 주총, 온라인 중계

    삼성전자와 삼성 계열사의 최고 경영진의 법 반 행위를 조사?감시하는 기구인 삼성 준법감시위원회가 올해 두 번째 정기회의를 열고 사업지원TF의 준법리스크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준법위는 서울 서초동 삼성생명타워 사무실에서 열린 정기회의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및 삼성 임원들에 대한 법원 판결 확정을 계기로 관계사와 함께 재발 방지를 한 구체적 방안을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석천의 퍼스펙티브] '문재인 보유국' 시대, 합리적 유권자는 존재하는가

    [권석천의 퍼스펙티브] '문재인 보유국' 시대, 합리적 유권자는 존재하는가 유료

    ... ■ 국정농단 사건이 남긴 교훈…포탄은 같은 곳에 떨어지지 않는다 「 “한번 포탄이 떨어진 곳에는 다시 떨어지지 않는다.” 이재용 삼성그룹 부회장 파기환송심 재판에서 전문심리위원으로 지정된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이 삼성준법감시 제도를 점검하면서 했던 말이다. 해당 사건에서 문제된 법행위에만 초점을 맞추지 말고 앞으로 일어날 수 있는 새로운 험을 유형화하고 ...
  • [권석천의 퍼스펙티브] '문재인 보유국' 시대, 합리적 유권자는 존재하는가

    [권석천의 퍼스펙티브] '문재인 보유국' 시대, 합리적 유권자는 존재하는가 유료

    ... ■ 국정농단 사건이 남긴 교훈…포탄은 같은 곳에 떨어지지 않는다 「 “한번 포탄이 떨어진 곳에는 다시 떨어지지 않는다.” 이재용 삼성그룹 부회장 파기환송심 재판에서 전문심리위원으로 지정된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이 삼성준법감시 제도를 점검하면서 했던 말이다. 해당 사건에서 문제된 법행위에만 초점을 맞추지 말고 앞으로 일어날 수 있는 새로운 험을 유형화하고 ...
  • 이재용 “제 상황과 관계없이 삼성은 가야할 길 계속 가야”

    이재용 “제 상황과 관계없이 삼성은 가야할 길 계속 가야” 유료

    삼성 준법감시위원회가 26일 삼성전자 등 7개 협약사 최고경영진 간담회를 열고 계열사별 준법경영 강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 삼성 준법위] 박근혜 정부의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 참석했다. 7개 사 대표가 동시에 준법위에 참석한 것은 처음이다. 이 부회장은 지난 21일에는 “삼성 준법위의 활동을 계속 지원하겠다”며 “원장과 원들은 앞으로도 계속 본연의 역할을 다해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