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라이온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삼성라이온즈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요키시 살아났다, 키움 희망도 커졌다

    요키시 살아났다, 키움 희망도 커졌다 유료

    ... 27경기에서 12승 7패를 기록했고, 평균자책점(2.14) 타이틀을 차지했다. 3년 연속 키움 유니폼을 입을 이유가 충분했다. 올해도 출발은 좋았다. 정규시즌 첫 등판인 지난달 3일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7이닝 1실점 호투했다. 다음 등판인 9일 롯데 자이언츠전에서는 7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2연승 했다. 문제는 그다음부터다. 전만큼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세 번째 등판인 ...
  • 요키시 살아났다, 키움 희망도 커졌다

    요키시 살아났다, 키움 희망도 커졌다 유료

    ... 27경기에서 12승 7패를 기록했고, 평균자책점(2.14) 타이틀을 차지했다. 3년 연속 키움 유니폼을 입을 이유가 충분했다. 올해도 출발은 좋았다. 정규시즌 첫 등판인 지난달 3일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7이닝 1실점 호투했다. 다음 등판인 9일 롯데 자이언츠전에서는 7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2연승 했다. 문제는 그다음부터다. 전만큼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세 번째 등판인 ...
  • 원태인, 더는 '아기 사자' 아니다

    원태인, 더는 '아기 사자' 아니다 유료

    리그 최고 투수로 발돋움한 삼성 원태인은 요즘 자신의 기록을 확인하는 게 즐겁다. [연합뉴스] 원태인(21·삼성 라이온즈)은 요즘 명실상부한 프로야구 최고 투수다. 기억조차 가물가물한 ... 아버지도 프로야구 선수가 될 뻔했다. 원씨는 1984, 85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연거푸 고향 팀 삼성의 지명을 받았다. 만약 입단했다면, 훗날 부자가 같은 유니폼을 입는 역사를 썼을지도 모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