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권분립 무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선데이 칼럼] 끝이 멀지 않았다

    [선데이 칼럼] 끝이 멀지 않았다 유료

    ... 자기편이라고 내부감찰을 막기까지 했다. 부하다움을 잃은 마름들은 주인 행세를 했다. 검찰의 출석 요구를 무시했고, 법원이 발부한 영장 집행도 거부했다. 대통령이 빚진 상사의 아들 입시에 도우미로 활약했다는 비서관은 자신이 기소되자 “쿠데타”를 운운하는 주제넘음을 과시하기도 했다. 이러는 사이 선거와 삼권분립에 기대서는 민주주의는 짓밟히고 구겨졌다. 선거 공작에 대한 검찰 수사가 옥죄어오자 대통령은 검찰을 ...
  • [선데이 칼럼] 끝이 멀지 않았다

    [선데이 칼럼] 끝이 멀지 않았다 유료

    ... 자기편이라고 내부감찰을 막기까지 했다. 부하다움을 잃은 마름들은 주인 행세를 했다. 검찰의 출석 요구를 무시했고, 법원이 발부한 영장 집행도 거부했다. 대통령이 빚진 상사의 아들 입시에 도우미로 활약했다는 비서관은 자신이 기소되자 “쿠데타”를 운운하는 주제넘음을 과시하기도 했다. 이러는 사이 선거와 삼권분립에 기대서는 민주주의는 짓밟히고 구겨졌다. 선거 공작에 대한 검찰 수사가 옥죄어오자 대통령은 검찰을 ...
  • [이현상의 시시각각] 그래도 되니까

    [이현상의 시시각각] 그래도 되니까 유료

    ... 법한 '명(命)' '거역'이라는 단어가 현대 민주정치의 핵심 기구인 국회에서, 그것도 법무부 장관의 입에서 결연한 어조로 나올 줄은 상상도 못 했다. 입법부 수장 출신을 총리로 앉혀 삼권분립 훼손 논란을 빚었던 청와대는 이번엔 대놓고 법원이 발부한 수색영장을 무시했다. 솔직함의 절정은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에서 나왔다. “고초를 겪은 조국에게 마음의 빚을 졌다.” 역시 사람이 먼저라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