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살인자 발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예영준의 시시각각] 대통령 눈에만 보이는 터널의 끝

    [예영준의 시시각각] 대통령 눈에만 보이는 터널의 끝 유료

    ... 하는 공포마케팅쯤이야 대수로운 일이 아닐 것이다. 대통령비서실장이 방역수칙을 어겼다고 국민을 '살인자'로 몰아세운 것도 이런 인식의 연장선에서 나왔을 터다. 이런 몰(沒)인권적 인식 앞에서 “우리가 이룬 민주주의와 인권의 성장이 K방역의 바탕이 됐다”는 대통령의 발언은 공허하게 흩어진다. 거리두기를 축으로 하는 방역은 기본권에 대한 일정 정도의 제약을 전제로 한다. ...
  • [박보균 단문세상] '김종인 훈육정치'의 그림자

    [박보균 단문세상] '김종인 훈육정치'의 그림자 유료

    ... 비상대책위원장의 반응은 미묘하다. 첫마디는 일반적이다. “여당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지나친 발언을 국민이 심판한 것이다.” 그다음은 시선 돌리기다. “윤 총장은 정부·여당 사람이다. 야당 ... 멀어진다. 청와대와 민주당은 그런 야당을 얕잡아본다. 노영민의 떼쓰기는 그런 경멸의 표시다. 그는 살인자 발언을 가짜 뉴스라고 주장한다. 정치는 반전(反轉)의 드라마다. 그 절정의 장면은 변곡점(變曲點)이다. ...
  • [현장에서] 여권에 불리하면 “가짜뉴스”…청와대·여당의 선택적 발뺌

    [현장에서] 여권에 불리하면 “가짜뉴스”…청와대·여당의 선택적 발뺌 유료

    ... 논란의 중심에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있다. 지난 13일 국회 운영위원회에서 “국민에게 (살인자라고) 하지 않았다. 어디서 가짜뉴스가 나오나 했더니 여기서 나온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의원들이 ... 된다. 속기록을 보라”며 언성을 높였지만, 지난 4일 청와대 국정감사 속기록엔 노 실장의 '살인자' 발언이 그대로 적혀 있었다. 당시 “도둑놈이 아니라 살인자입니다, 살인자, 이 집회의 주동자들은”(속기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