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산재 사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하경 칼럼] 한국의 정치적 내전…트럼프·히틀러가 어른거린다

    [이하경 칼럼] 한국의 정치적 내전…트럼프·히틀러가 어른거린다 유료

    ... 풀고 있지만 비명소리가 그치지 않는다. 50년 전 평화시장 재단사 전태일은 “노동자는 기계가 아니다. 근로기준법을 지켜 달라”면서 분신했다. 그러나 지금도 매년 2000명의 노동자가 산재사망하고 있다. OECD 국가 중 압도적 1위의 부끄러운 기록이다. 정치권은 집권을 위한 권력 투쟁에는 젖먹던 힘까지 내지만 고통받는 민생은 건성으로 챙긴다. 말로만 정의를 부르짖는 ...
  • 정부 “주간 택배기사 심야배송 제한, 주5일제 실시” 권고 유료

    ... 제한하도록 권고한다. 식품 등 부패 가능성이 큰 화물만 예외로 심야 배송을 허용한다. 노사 협의로 토요일은 '택배 없는 날'로 정하는 등 주5일제를 지키도록 유도한다. 이와 함께 택배기사의 산재·고용보험 적용 확대 방안도 추진한다. 이는 올해 과로에 시달리던 택배기사 10명이 사망하면서 택배업계의 작업환경 구조를 개선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진 데 따른 조치다. 소비자가 지불한 ...
  • 택배기사 잇딴 사망, '무법지대' 결국 터졌다

    택배기사 잇딴 사망, '무법지대' 결국 터졌다 유료

    ... 분류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뉴스1] “사과드립니다.” 박근희 CJ대한통운 부회장이 택배기사 사망 사건과 관련해 두 번 고개를 숙였다. 박 부회장은 22일 기자회견을 열고 사과문을 발표했다. ... 나온다. CJ대한통운이 추가로 투입한다는 3000명의 분류 지원 인력도 직접 고용은 아니다. 산재보험 가입은 권고이기 때문에 강제성이 없다. 익명을 요구한 한 택배기사는 “분류 지원 인력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