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상언의 시시각각] 윤석열 하나 남은 게 아니었다

    [이상언의 시시각각] 윤석열 하나 남은 게 아니었다 유료

    ... 변방으로 보낸 이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라는 게 검찰 내부의 정설이다. 검경 수사권 조정안을 만들 때 조국 당시 민정수석에게 '입바른 소리'를 해 찍혔다고 한다. 그는 지난 14일 사직서를 냈다. 동시에 검찰 통신망(이프로스)에 현 정부가 '검찰 개혁'이라며 벌이는 일들이 실은 '대국민 사기극'이라고 통렬히 비판하는 글을 올렸다. 이후 약 600명의 검사(전체 검사는 약 ...
  • 진중권 “문빠가 미라 논객 깨웠다”

    진중권 “문빠가 미라 논객 깨웠다” 유료

    ... 여당행을 선언한 이탄희 변호사에겐 “쉰 맛 추잉껌”이라고, 총선 출마를 준비 중인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에겐 “선거가 땟국물 빼주는 세탁기냐”고 직격탄을 날렸다. 진 전 교수가 동양대 사직 후 처음 글을 올렸을 때의 첫머리는 “오해하는 사람이 많다. 나는 아직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운영을 지지한다”(12월 27일)였다. 당시만 해도 문 대통령과 '인의 장막'(PK 친문)을 ...
  • 사법농단 첫 제보 이탄희도 여당행…“법관의 정치화 우려”

    사법농단 첫 제보 이탄희도 여당행…“법관의 정치화 우려” 유료

    ... 말했다. 이 변호사는 판사로 재직 중이던 2017년 법원행정처 기획조정실 심의관으로 발령받은 뒤 “상고법원 도입에 비판적인 국제인권법연구회의 학술대회를 견제하라”는 상부 지시에 항의하며 사직서를 냈고, 이는 사법 농단 사태의 발단이 됐다. 그는 “억측과 모함이 두려워 지난해 여당으로부터의 두 차례 영입 제안을 거절했지만 (사법 개혁을 위해) 제도권에 다시 참여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