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이 자유한국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해찬, 몰랐다 해명뿐” “이낙연, 임미리에 사과없이 손 씻어”

    “이해찬, 몰랐다 해명뿐” “이낙연, 임미리에 사과없이 손 씻어” 유료

    ... 야권에서도 임 교수를 고발한 고발인이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라는 점을 물고 늘어졌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임 교수의 전력을 트집잡는 데서는 반성할 줄 모르는 정권의 DNA가 읽힌다”며 “고발 ... 권성주 새보수당 대변인은 여당 지지자들이 '우리가 고발해줄게' 운동을 벌이는 것과 관련, “자유민주주의의 근간을 흔들려 하는 민주당과 그 극단적 지지 세력들을 뿌리뽑아야 한다”고 비판했다. ...
  • [시선2035] 고발장이 아무리 많아도 진실을 덮을 수는 없다

    [시선2035] 고발장이 아무리 많아도 진실을 덮을 수는 없다 유료

    하준호 정치팀 기자 “사람과 사람 사이에는 적절한 긴장 관계가 있어야 돼. 어느 정도는 불편하게 생각해야 한다는 말이야. 내가 누군가를 아주 잘 안다고 생각하면, 꼭 탈이 난단다.” ... 사명의식을 제고할 수 있는 언론 공정성 검증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내용도 있다. 이를 빌미로 '자유로운 권력 감시와 비판'에 고발로 응수하려 했던 그들에게 지난달 31일자 민주당 논평(자유한국당 ...
  • 황교안 “문 대통령 침묵은 묵시적 혐의 인정” 유료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3일 검찰의 '청와대 선거 개입 의혹' 수사와 관련해 “사실상 총기획자인 문재인 대통령의 수사 필요성이 제기된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총선까지 두 달 남았는데 그 사이 어떤 치밀한 증거 인멸과 말 맞추기가 진행될지 모른다”며 “대통령의 강한 의지 없이는 절대 시행이 불가능한 선거공작”이라고 주장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