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우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미 “내년 초까지 용산기지 4분의1 반환 추진” 유료

    ... 약 50만㎡ 규모에 대해서는 2022년 초로 반환 목표 시기를 못 박았다. 이는 전체 용산 기지 면적의 약 25%다. 한·미 연합사가 있는 용산 기지 북측의 메인포스트가 아닌 남측 사우스 포스트를 중심으로 먼저 반환이 이뤄지고 있다고 한다. 향후 한·미 연합사가 이전한 뒤에도 국방부와 연락할 사무소 등은 잔류 구역에 남을 예정이다. 기지 반환이 더디게 이뤄지고 있다는 지적에 ...
  • 교황청 부동산 첫 공개…전세계 5171곳, 이탈리아에만 4051곳 소유

    교황청 부동산 첫 공개…전세계 5171곳, 이탈리아에만 4051곳 소유 유료

    ... 3억5000만 유로(약 4740억원)를 투자했다. 파리·제네바·로잔 등에도 투자 목적의 고급 부동산을 사들였다. 앞서 교황청 국무원은 신자들의 헌금으로 조성된 베드로 성금으로 2014년 런던의 부촌 사우스켄싱턴의 고급 주상복합 빌딩을 사들였다가 큰 손실을 보며 비판을 받았다. 이후 프란치스코 교황의 명령에 따라 2019년 7월 시작된 진상 조사 과정에서 부동산 중개인들에게 수백억원대의 수수료가 ...
  • 북한에 대화 재개용 인센티브? 셔먼, 한번도 즉답 안했다

    북한에 대화 재개용 인센티브? 셔먼, 한번도 즉답 안했다 유료

    ... 배우지 않았다면 우리가 책임지고 국제 사회와 함께 미국에 잘 가르쳐주겠다”라고 강조했다. 회담 장소가 베이징에서 100㎞ 정도 떨어진 톈진인 것도 양측의 신경전을 반영한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25일 지난 3월 미국이 워싱턴이 아닌 앵커리지로 초청한 데 대한 '보복'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이와 관련, 미 정부 고위당국자는 “수도(베이징)가 아닌 톈진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