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연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권력에 올바른 말 할 수 있어야 국민의 군대다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권력에 올바른 말 할 수 있어야 국민의 군대다 유료

    ... 잘못됐을 때 '노'라고 하지 않으면 실전에서 수많은 장병이 희생되기 때문이다. 국가의 운명에도 영향을 준다. 우리 군은 '예스맨' 일색 한 예비역 장성이 영창 간 현역 복무 아들의 사연을 적은 SNS 글. 요즘 우리 군은 정 반대다. 예스맨 일색이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서씨의 '황제 복무 논란'이 대표적이다. 최근 퇴임한 정경두 전 국방부 장관은 서씨의 특혜 의혹에 ...
  •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구미 산단 폐수 처리에 달린 암각화의 운명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구미 산단 폐수 처리에 달린 암각화의 운명 유료

    ... 두면 안 된다는 목소리는 크지만, 이를 위한 행동은 더디기만 하다. 암각화 발견 전 지은 이 발단 대곡천 수위에 따른 암각화 모습. 갈수기 때(올 봄). [연합뉴스] 훼손의 주범은 ... 사진을 비교해 보면 일부 그림은 맨눈으로 판독하기 힘들 정도로 희미해진 것을 알 수 있다. 사연댐을 지을 때 암각화의 존재는 알려지지 않았다. 암각화는 건설 후 6년 뒤인 1971년 동국대 ...
  • “물 나눠먹자” 대구·구미 9년 낙동강 전쟁, 울산도 가세

    “물 나눠먹자” 대구·구미 9년 낙동강 전쟁, 울산도 가세 유료

    ... 싸움판에 최근 울산시가 뛰어든 모양새다. 대구시의 또 다른 취수원 중 한 곳인 경북 청도군 운문 물을 나눠 마시자면서다. 대구시민들은 낙동강 하류에서 대부분의 물을 취수한다. 부족한 물은 ... 국보 제285호 반구대 암각화는 폭우 때마다 침수돼 훼손이 심하다. 울산시는 하류에 있는 사연댐의 수위를 낮춰 침수를 막자는 문화재청의 제안에 동의했지만, 이 방안대로면 울산시민이 쓸 물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