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무장병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세금 빼먹은 '스카이캐슬' 코디들

    세금 빼먹은 '스카이캐슬' 코디들

    ... 28명이다. 대상자 중에서는 유령회사를 설립한 뒤 거짓 경비 항목을 만들어 이 유령회사에 수입금액을 빼돌리는 방식으로 소득세를 탈루한 혐의가 있는 사람도 있었다. 이 밖에 의사 자격이 없는 사람이 병원을 운영하는 사무장병원 등 편법 탈세 혐의자 34명도 조사 대상에 포함했다. 임광현 국세청 조사국장은 “마스크 사재기 등 불법 유통업체에 마스크를 대량으로 판매하거나, 구매한 거래처도 ...
  • 강좌당 500만원 받고 탈세···'현실판 김주영쌤' 35명 뒤진다

    강좌당 500만원 받고 탈세···'현실판 김주영쌤' 35명 뒤진다

    ... 28명이다. 대상자 중에서는 유령회사를 설립한 뒤 거짓 경비 항목을 만들어 이 유령회사에 수입금액을 빼돌리는 방식으로 소득세를 탈루한 혐의가 있는 사람도 있었다. 이 밖에 의사 자격이 없는 사람이 병원을 운영하는 사무장병원 등 편법 탈세 혐의자 34명도 조사 대상에 포함했다. 임광현 국세청 조사국장은 "마스크 사재기 등 불법 유통업체에 마스크를 대량으로 판매하거나, 구매한 거래처도 ...
  • '조원태 밥숟가락 발언' 우한 영사 "감정 격해져…사과"

    '조원태 밥숟가락 발언' 우한 영사 "감정 격해져…사과"

    ... 보도. 의료 인프라 부족해 한번 퍼지면 치명타] [박성배/변호사 : 중국, 1천개 병상 갖춘 병원 열흘 만에 완공] [앵커] 국내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이른바, '마스크 ... 수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인터뷰] 탑승 자원 승무원이 본 '이송작전'…오중현 사무장 2차 전세기, 교민 333명 '귀환'…발열 7명 병원 후송 우한 교민 368명 귀국…'의심증상' ...
  • 아이 손 꼭 잡고…우한 교민 333명, 안도·긴장 속 입국

    아이 손 꼭 잡고…우한 교민 333명, 안도·긴장 속 입국

    ... 쥐고 있는 노란색 종이, 건강상태질문서입니다. 일단 검역소를 거칩니다. 의심 증상이 나타나면 병원으로 옮겨집니다. 나머지는 터미널 격납고로 이동합니다. 입국 수속이 시작됩니다. 우한 공항에서 ... 들어찬 전세기…12시간 '우한 탈출기' [인터뷰] 탑승 자원 승무원이 본 '이송작전'…오중현 사무장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세금 빼먹은 '스카이캐슬' 코디들

    세금 빼먹은 '스카이캐슬' 코디들 유료

    ... 28명이다. 대상자 중에서는 유령회사를 설립한 뒤 거짓 경비 항목을 만들어 이 유령회사에 수입금액을 빼돌리는 방식으로 소득세를 탈루한 혐의가 있는 사람도 있었다. 이 밖에 의사 자격이 없는 사람이 병원을 운영하는 사무장병원 등 편법 탈세 혐의자 34명도 조사 대상에 포함했다. 임광현 국세청 조사국장은 “마스크 사재기 등 불법 유통업체에 마스크를 대량으로 판매하거나, 구매한 거래처도 ...
  • 세금 빼먹은 '스카이캐슬' 코디들

    세금 빼먹은 '스카이캐슬' 코디들 유료

    ... 28명이다. 대상자 중에서는 유령회사를 설립한 뒤 거짓 경비 항목을 만들어 이 유령회사에 수입금액을 빼돌리는 방식으로 소득세를 탈루한 혐의가 있는 사람도 있었다. 이 밖에 의사 자격이 없는 사람이 병원을 운영하는 사무장병원 등 편법 탈세 혐의자 34명도 조사 대상에 포함했다. 임광현 국세청 조사국장은 “마스크 사재기 등 불법 유통업체에 마스크를 대량으로 판매하거나, 구매한 거래처도 ...
  • '임원 감금·폭행' 유성기업 노조원들 항소심서 법정구속

    '임원 감금·폭행' 유성기업 노조원들 항소심서 법정구속 유료

    ... 범죄”라며 1심 판결의 부당함을 호소했지만,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유성기업 노조 사무장인 A씨와 노조원인 B씨 등은 2017년 11월 22일 충남 아산시 둔포면 유성기업 아산공장 ... 정신과 치료가 필요하다는 진단(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을 받아 업무에 복귀하지 못했으며 현재도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대전=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