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모곡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태진아, 문화소외지역 찾아 특별 공연+찬조금 쾌척

    태진아, 문화소외지역 찾아 특별 공연+찬조금 쾌척

    ... 소외지역을 찾아 어르신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태진아는 21일 정오 전남 고흥군 포두면 동천마을을 방문해 100여 명의 마을 주민들과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신곡 '김선달'을 비롯해 '사모곡', '동반자', '옥경이' 등 히드곡 무대를 선사, 추운 날씨에 모인 주민들과 즐거운 시간을 함께 보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포두면 김종진 면장, 고흥군청 고영재 농업축산과장, 동촌마을 ...
  • 태진아, 이루 작사·작곡한 '김선달'로 27일 컴백

    태진아, 이루 작사·작곡한 '김선달'로 27일 컴백

    ... '김선달' 무대의상 또한 새로운 태진아의 모습을 보여줄 관전포인트다. 앨범에는 '김선달'을 포함해 '날 두고 가지마라'가 담긴다. '사모곡' 이후의 정통 트롯 장르인 '날두고가지마라'는 애절한 맬로디와 가사로 듣는이로 하여금 눈가에 눈물을 적시게 한다. 수록된 전곡모두 이루가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
  • '대화의 희열2' 조수미, 상상초월 예술가의 삶 공개

    '대화의 희열2' 조수미, 상상초월 예술가의 삶 공개

    ... 조수미의 삶은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대중에게 알려진 조수미가 되기까지 그녀는 어떤 노력과 준비의 과정을 겪었을까. 또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느라 아쉬움으로 남은 그녀의 애틋한 가족사, 조수미를 예술가의 길로 이끈 애증의 존재 어머니를 향한 사모곡 등이 가슴 뜨거운 대화의 울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 조수미가 치매 걸린 어머니에게 바치는 노래

    조수미가 치매 걸린 어머니에게 바치는 노래

    ... 13곡을 담았다. 23일 만난 조수미는 “세상의 모든 어머니들을 위한 노래이고, 어머니의 품처럼 따뜻하게 들을 수 있는 음반”이라고 새 앨범을 소개했다. 그에게 '마더'는 애틋한 사모곡이다. 그는 “한때 어머니를 미워하기도 했지만, 이젠 가장 그리운 존재”라고 말했다. 그를 세계적인 성악가로 키우기 위해 '악역'을 자처한 어머니였다. “어머니의 꿈이 성악가였어요. 어렸을 때부터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수미가 치매 걸린 어머니에게 바치는 노래

    조수미가 치매 걸린 어머니에게 바치는 노래 유료

    ... 13곡을 담았다. 23일 만난 조수미는 “세상의 모든 어머니들을 위한 노래이고, 어머니의 품처럼 따뜻하게 들을 수 있는 음반”이라고 새 앨범을 소개했다. 그에게 '마더'는 애틋한 사모곡이다. 그는 “한때 어머니를 미워하기도 했지만, 이젠 가장 그리운 존재”라고 말했다. 그를 세계적인 성악가로 키우기 위해 '악역'을 자처한 어머니였다. “어머니의 꿈이 성악가였어요. 어렸을 때부터 ...
  • [이슈 속으로] '여정' 'J에게' '남자는 배…' 불렀지만, 북 “예술은 혁명 무기”

    [이슈 속으로] '여정' 'J에게' '남자는 배…' 불렀지만, 북 “예술은 혁명 무기” 유료

    ... '여정' 이선희의 'J에게' 혜은이의 '당신은 모르실거야' 등을 불렀다. '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는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생모 고용희(2004년 사망)의 애창곡이다. 김정은에겐 일종의 사모곡인 셈이다. 예술단 공연 여부와 그 내용은 노동당 선전선동부의 승인이 있어야 가능하다. 체제 선전을 기획·실행하는 선전선동부 승인 과정에 정치적 메시지가 담길 수밖에 없다. 통일부가 운영하는 ...
  •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20인실, 18인실이 불러온 밀양의 사모곡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까지] 20인실, 18인실이 불러온 밀양의 사모곡 유료

    ... 절규가 산과 들을 적시고 있다. 세종병원 사망자 39명 중 80대 이상 초고령 노인이 27명, 할머니가 25명이다. 강추위에 발인 행렬에 선 40~60대 초로의 자녀들의 절규가 애절한 사모곡처럼 들린다. 밀양은 전국 시 중에서 네 번째로 고령화된 도시다. 중위연령(일렬로 세웠을 때 정 가운데 나이)이 50.7세다(2015 인구센서스). 지난해 말 기준으로 2만 6719명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