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립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국인 유학생 7만명…“기숙사 격리, 본인 거부땐 힘들어”

    중국인 유학생 7만명…“기숙사 격리, 본인 거부땐 힘들어” 유료

    ... 조치를 취하고 있지만 사실상 관리가 잘 안 된다”며 “중국인 학생들이 다른 국가 유학생이나 국내 학생들을 다 만나고 다닌다”고 말했다. 대학들도 “난감하다”는 반응이다. 서울의 한 사립대 관계자는 “기숙사 격리 등 중국인 유학생 관리 대책을 진행하고 있지만 일부 학생이 협조하지 않는다면 막을 권한이 없다”고 하소연했다. 일부 중국인 유학생도 불만을 내비친다. 충청권의 ...
  • "하고픈대로 해"···문빠 일탈 용인한 文, 광신적 팬덤 키웠다

    "하고픈대로 해"···문빠 일탈 용인한 文, 광신적 팬덤 키웠다 유료

    ... “이해찬 대표 사과 없는 건 유감” 그러나 '문빠'는 다르다. 반대 의견을 용납하지 않고 SNS로 가혹한 공격을 퍼붓는다. 그 결과 지식인들의 입엔 자발적 재갈이 물려진다. 서울의 한 사립대 교수는 “SNS 조리돌림이 두려워 실명으로 정부를 비판하기 꺼려진다”고 했다. '문빠'에겐 같은 편도 생각이 다르면 적이다. 2017년 4월 민주당 경선 때 안희정·이재명에게 비난 문자가 ...
  •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대학행정 교육부에서 분리해야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대학행정 교육부에서 분리해야 유료

    ... 됐다. 대학의 파괴적 혁신 토양 조성해야 한국 대학체제의 변혁 우리나라에도 입학 자원 격감을 극복하고 파괴적 혁신에 성공하는 대학이 나올 수 있을까? 우리 대학은 학생의 80%가 사립대에 다니고 있고, 교수 수준이 높아서 파괴적 혁신이 가능한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다. 하지만 대학체제의 관료화를 극복하는 것이 시급하다. 대학의 목표를 조직 생존보다 경제사회 변혁과 학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