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빌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결방만 수차례…" 해도 너무한 SBS 드라마 푸대접

    "결방만 수차례…" 해도 너무한 SBS 드라마 푸대접 유료

    ... '배가본드'도 상황이 비슷하다. 15일(금)에는 멕시코와 16일(토)은 일본과 경기가 잡혀 있다. 종영까지 두 시간 분량이 남아있어 박진감이 최고조에 다랐다. 문성근의 먹이사슬 최상위의 빌런으로 밝혀지며 지난주 궁금증을 자아내 시청률 상승을 목표로 했지만 이번주 전체 결방이 불가피하다. 이번주는 공교롭게 대한민국의 경기가 월·화·금·토요일에 잡혀 전체 결방인 셈이다. 김선아 주연의 ...
  • [추석·씨네한수②] '타짜: 원 아이드 잭' 박정민 그 패 봐봐 혹시 대박이야?

    [추석·씨네한수②] '타짜: 원 아이드 잭' 박정민 그 패 봐봐 혹시 대박이야? 유료

    ... 것이 아니라, 진짜 목숨을 건 승부를 벌이기 때문이다. 지나치게 잔혹한 장면이 꽤 여러 차례 등장해 심약한 관객들에겐 괴로운 순간이 될 수도 있다. 전편에 등장한 아귀(김윤석)를 넘어서는 빌런의 부재도 아쉬운 부분이다. 빌런의 등장은 영화의 반전 요소로 쓰이기도 하는데, 아귀의 그림자에 가려 임팩트가 약하다. 또한, 자기 몫을 해내는 배우들 사이에서 최유화가 오점을 남긴다. 영화에서 ...
  • [夏씨네한수] "둘 중 하나는 웃는다"…'엑시트 vs 사자' 전쟁의 서막

    [夏씨네한수] "둘 중 하나는 웃는다"…'엑시트 vs 사자' 전쟁의 서막 유료

    ... 혼자만 진지한 영화다. 김주환 감독이 '청년경찰'에서 발휘했던 유머 감각을 찾아보기 힘들다. 간혹 유머 코드가 심어져 있긴 하나 129분의 러닝타임을 커버하기엔 역부족이다. 이 영화의 빌런 우도환은 임팩트가 적다. 끝판왕이어야 하지만 대결에 긴장감을 주지 못한다. 우도환의 서툰 연기는 간혹 실소를 터트리게 만들기도 한다. 조연경·박정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