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빈센트 브룩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브룩스 “2017년 한반도 전쟁 직전 상황, 미국인 수십만명 대피 검토”

    브룩스 “2017년 한반도 전쟁 직전 상황, 미국인 수십만명 대피 검토” 유료

    브룩스 북한이 고강도 핵·미사일 도발을 일삼던 2017년 가을 미 정부가 한국과 일본에 체류 중인 미국인 수십만명을 조기에 대피시키는 계획을 검토했다고 빈센트 브룩스 전 한미연합사령관이 19일자 일본 아사히신문 인터뷰에서 밝혔다. 미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이뤄진 인터뷰에서 브룩스 전 사령관은 “당시 복수의 미 정부 관계자들과 상원의원, 퇴역 장교들은 '전쟁이 시작되는 방향이라면 미국 ...
  • 브룩스 “북, 포사격은 남북 군사합의 위반…내년 초 한·미훈련 재개해야”

    브룩스 “북, 포사격은 남북 군사합의 위반…내년 초 한·미훈련 재개해야” 유료

    브룩스 미국의 한반도 전문가들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시로 실시된 북한군의 황해남도 창린도 포 사격에 대해 '명백한 군사합의 위반'이라고 비판했다. 지난해 9·19 남북 군사합의 당시 현직이었던 빈센트 브룩스 전 한미연합사령관은 25일(현지시간) 미국의소리(VOA) 방송에서 “북한의 최근 해안포 사격 훈련은 남북 군사합의를 위반한 명백한 첫 사례”라며 “실망스럽다”고 ...
  •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국민 생명 걸린 전작권 전환, 북핵 해소 때까지 유보해야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국민 생명 걸린 전작권 전환, 북핵 해소 때까지 유보해야 유료

    ... 약화할 가능성을 걱정했다. 지난달 중순 한·미동맹 세미나에서 한 발언이다. 같은 자리에서 빈센트 브룩스 전 연합사령관은 “한국은 '동맹'과 '자주'의 진퇴양난에 빠져있다”며 “지금 문제는 ... 했다. 그러나 발표를 믿는 예비역 장성들은 거의 없다. 지난해 전작권 조기 전환에 합의한 브룩스 전 사령관마저 전역한 뒤에는 비판적으로 돌아섰다. 왜 그럴까. 한 예비역 장성은 “1차 평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