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즈칼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비즈 칼럼] 코로나19 대처, 민간 참여 필요하다

    [비즈 칼럼] 코로나19 대처, 민간 참여 필요하다 유료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 박경리의 소설 『토지』에는 콜레라가 창궐하는 장면이 나온다. 수많은 등장인물이 사라지고 주인공 서희와 길상이도 발병을 피하진 못한다. 이 대재앙 속에서도 전염되지 않는 사람이 있다. 간교한 인물 조준구다. 그는 콜레라의 전염경로를 알고, 물은 끓이고 음식은 익혀 먹었다. 그러나 이 사실을 비밀로 해 위기를 방치한다. 하지만 그때...
  • [비즈 칼럼] 코로나19 대처, 민간 참여 필요하다

    [비즈 칼럼] 코로나19 대처, 민간 참여 필요하다 유료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 박경리의 소설 『토지』에는 콜레라가 창궐하는 장면이 나온다. 수많은 등장인물이 사라지고 주인공 서희와 길상이도 발병을 피하진 못한다. 이 대재앙 속에서도 전염되지 않는 사람이 있다. 간교한 인물 조준구다. 그는 콜레라의 전염경로를 알고, 물은 끓이고 음식은 익혀 먹었다. 그러나 이 사실을 비밀로 해 위기를 방치한다. 하지만 그때...
  • [비즈 칼럼] 한국형 '문샷 혁신'의 성공요건

    [비즈 칼럼] 한국형 '문샷 혁신'의 성공요건 유료

    민동준 연세대 부총장·신소재공학부 '4차 산업혁명'이 우리 사회의 화두가 된 지 4년이 지났다. 4차 산업혁명의 선행 요건으로 많은 이가 공통으로 언급하는 것은 '실패를 용인하는 문화'다. “혁신은 끊임없는 시행착오에서 축적된 고도의 경험지식으로부터 비롯된다”는 말이 있다. 기술융합과 시장변화의 예측이 어려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실패는 혁신으로 가는 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