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선수 출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5기 특별승급 5인방, 상위 등급에서도 돌풍 기대

    25기 특별승급 5인방, 상위 등급에서도 돌풍 기대 유료

    ... 선배들처럼 묵직한 선행이 트레이드 마크다. 선발급에서 보여준 200m 11초 5 초반대의 선행 기록이라면 우수급에서도 선배들의 인정 속에 승수를 차곡차곡 챙겨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또 한 명의 비선수 출신 스타 탄생이 기대되고 있다. 8번의 경기에 출전해 6회 1착, 2회 2착으로 특별승급한 김민수 역시 선행 입상이 7회나 될 만큼 지구력에 강점이 있다. 200m 선행 랩타임 기록도 ...
  • 망가진 팔 무쇠팔로 재생, 류현진·오승환 강속구도 되살려

    망가진 팔 무쇠팔로 재생, 류현진·오승환 강속구도 되살려 유료

    ... 통과시키던 수술 방식은 체격이 작은 동양인은 위험 부담이 크다고 봤다. 나만의 방식으로 바꿨다. 새로운 인대가 통과할 구멍을 좀 더 안쪽에 작게 만들고, 봉합에 더 신경 쓴다.” 지난해 비선수 출신으로는 최초로 KBO(한국야구위원회) 기술위원에 위촉됐다. “스포츠 의학의 강점을 현장에서 먼저 인정한 것으로 본다. 현대 야구는 데이터 싸움이다. 선수의 경기력 관리도 그렇다. 좋은 ...
  • 망가진 팔 무쇠팔로 재생, 류현진·오승환 강속구도 되살려

    망가진 팔 무쇠팔로 재생, 류현진·오승환 강속구도 되살려 유료

    ... 통과시키던 수술 방식은 체격이 작은 동양인은 위험 부담이 크다고 봤다. 나만의 방식으로 바꿨다. 새로운 인대가 통과할 구멍을 좀 더 안쪽에 작게 만들고, 봉합에 더 신경 쓴다.” 지난해 비선수 출신으로는 최초로 KBO(한국야구위원회) 기술위원에 위촉됐다. “스포츠 의학의 강점을 현장에서 먼저 인정한 것으로 본다. 현대 야구는 데이터 싸움이다. 선수의 경기력 관리도 그렇다. 좋은 ...